와타나베 켄&사사키 노조미, '초특급' 결혼식에! 각 방송사가 '취재해라'라고 대폭발? <드라마/가요특집>


4월 9일에 결혼을 발표한 앗쟈슈·와타나베 켄과 여배우 사사키 노조미의 결혼식을 둘러싸고 각 연예 언론이 '대 수사망'을 두르고 있다고 한다. 처음부터 양측의 소속사는 개최 자체도 포함 '미정'이라고 했지만, 10월 1일 전달의 '주간여성 PRIME'이 '10월 결혼식설'을 보도한 순간, 각 방송사의 취재 전투가 시작된 것 같다.




와타나베는 '행렬이 생기는 법률 상담소 3시간 SP'(니혼TV 계)에 긴급 생방송으로 출연해 결혼을 발표했다. 사사키도 전화 출연으로 각각 결혼을 라이브로 보고해 서프라이즈회가 되었다.




"경사스러운 이야기가 있는데, 니혼TV 이외의 방송국에서 '왜 니혼TV 독점으로 발표인 것이냐?'라고 분노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었습니다. 특히 같은 시기에 와타나베의 메인 MC 취임이 결정되된 '임금님의 브랜치'를 방송하는 TBS는 특히 반감을 품고 있었던 것 같네요. 일설에는 머지않아 '매트릭스'의 메인 MC를 노리고있는 와타나베인만큼 프로그램 사이드에 빛을 지게 만들고 싶었다고 여겨지고 있지만, 그 진상은 불명입니다."(방송국 관계자)

이렇게 각 방송국이 물밑에서 작업을 더해 가고 있던 불만이 이번 결혼식 정보에서 폭발 해버린 것 같다.




"결혼식은 가족 이외는 완전 셧아웃으로 양측 소속사에 얼마나 취재를 걸어도 전혀 대답 해주지 않는 상황. 단지, 각국 모두 '10월 8일 일요일에 다수의 거물 연예인이 식을 올린 도내 예식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라는 정보까지 잡고 있기 때문에, 당일은 식장에 언론들이 대거 몰려 대혼란이 되는 사태가 예상됩니다."(정보 프로그램 데스크)

이 정보는 현재 방송국뿐만 아니라 스포츠 신문이나 주간지 기자에게까지 전해져 버렸다.




"결혼식뿐만 아니라 식장 근처에 있는 피로연 회장도 언론사가 쇄도하는 것입니다. 최초의 '공공 장소'에서 부부가 어떤 대응을 해줄 것을 기대하고 있습니다."(스포츠지 기자)

올해를 대표하는 빅 커플로 불리는 와타나베와 사사키 부부인만큼 언론을 감탄시킬 '카미 대응'에 기대하고 싶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풍경


구글검색창


접속자국가

free counters

통계 위젯 (화이트)

14182314
19168
1322042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