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사와 마사미, 첫 형사역으로 코미디 도전. 금요 나이트 드라마 '도시전설의 여자'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나가사와 마사미가 4월 스타트하는 심야 드라마 '도시전설의 여자'(都市伝説の女)(TV아사히 계)에서 주연을 맡아 첫 형사역으로 코미디에 도전하는 것이 9일 발표되었다. 드라마는 '트릭'(TRICK), '시효경찰'(時効警察) 등의 히트작을 배출해 온 금요 나이트 드라마로 방송되며, 나가사와는 "도시전설 매니아'인 형사·오토나시 츠키코 역을 맡았다. 나가사와가 아사히 연속 드라마 주연을 맡는 것은 처음이다.




나가사와는 "형사 역할은 예전부터 하고 싶었는데, 매우 기쁩니다. 게다가 이번에는 나 자신도 좋아하는 도시전설에 열중하는 여성 형사 역할입니다."라며 출연을 기뻐하며, "이번에는 학창 시절부터 좋아했던 시간대의 드라마! '도시전설의 여자'도 동 시간대의 작품 특유의 모두가 즐기며 만들려고 하는 기세입니다, 오래된 TV와 닮은 분위기를 느끼고, 촬영이 매우 기다려집니다. 감독님께서 NG가 나오지 않는 한 자유롭게 연기해도 좋다는 말씀을 하셔서 최근에 깨달은 바로 이번에는 자신도 느끼지 못할 정도(웃음)로, 애드립이나 자잘한 개그를 점점 넣고 싶다고 생각합니다."라고 자세를 말하고 있다.




나가사와가 연기하는 츠키코는 "도시전설을 입증하기 위해 형사가 되었습니다".라고 공언하는 경시청 수사 1과  탄나이 반 형사. 사건이 일어날 때마다, 무엇이든 도시전설에 연결시켜서 생각하며 자체 수사를 몰래 진행한다. 츠키코를 서포트하는 것은 배우 미조바타 준페이가 연기하는 감식반·가츠우라 요우토. 또한 수많은 어려운 사건을 해결해온 수사 1과 형사 탄나이 이치쇼를 배우 다케나카 나오토, 탄나이에게 심취한 형사·시바야마 토시야을 배우 히라야마 히로유키가 연기한다.




나가사와는 공동 출연자에 대해 "다케나카 씨와는 두 번째 공연이 되지만, 그 존재감에 지지 않도록 엄청 열심히 함께 즐기고 싶어요. 첫 공연이 되는 미조바타 씨는 나보다 연하지만, 항상 자신감을 가지고 나아가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는 성실하고 똑 부러진 성격의 분이라는 이미지가 있기 때문에, 나도 지지 않고 전력으로 노력하고 싶습니다."라고 코멘트. 미조바타는 "지금까지 형사 역은 몇번 해본적이 있지만, 감식이 없으면 아무것도 해결로 이어지는 증거가 없는 미해결로 끝나는 사건뿐이라, 이번 작품을 통해 과학 수사가 얼마나 중요한지 느꼈습니다. 그리고 다른 각도로 수사할 수 있는 것이 기대됩니다."라고 분발하고 있다.

'도시전설의 여자'는 4월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5분~심야 0시 15분 방송.





덧글

  • 검은장미 2012/02/10 13:24 #

    마시미가 형사라니...
    캐스팅은 괜찮네요 ㅇㅅㅇ
  • fridia 2012/02/10 22:16 #

    마사미짱 요즘 연기력 좋아졌다는 평가를 받는지라 많이 기대하고 있답니다.^^
  • 2012/02/18 21:16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fridia 2012/02/19 11:20 #

    마사미짱 저때만 해도 연기력 문제와 여성들의 안티대상 1호로 돌맞던 시절이어서요.ㅜㅜ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239511
3865
1509998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