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음악 소프트 시장]한국 아티스트 매출액이 사상 최대인 244.7억엔을 기록 <음악뉴스>




오리콘은 16일 일본에 있어서의 시장 규모를 확대하고 있는 한국 아티스트 음악 소프트웨어 작품의 매출 동향을 정리한 보고서를 발표했다. 2011년, 음악 소프트 시장의 총 매출액(싱글, 앨범, 뮤직 DVD, 뮤직 Blu-ray Disc)이 5년 연속 감소하는 가운데, 한국 연예인의 일본 음악 소프트웨어 매출액은 비약적으로 증가. 총 매출액은 사상 최고의 244.7억엔을 기록했다.


소녀시대 앨범 'GIRLS' GENERATION'(연간 총 29.6억 엔), KARA 앨범 '슈퍼 걸'(동 20.8억엔)이 견인하는 형태가 되어, 총 매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22.3%로 대폭 증가. 2008년 조사 개시 이래 3년 연속 증가했다. 동시에 지난해 한국 연예인의 일본 시장에서 연간 점유율은 2010년 6.0%에서 7.8%로 확대. KARA와 소녀시대가 일본 진출 이전인 2009년(3.0%)부터 4.8%의 점유율 확대로 금액 기준으로는 2.3배(2009년 : 105.9억엔/2011년 : 244.7억엔)의 매출 증가로 되었다.  


지난해는 2010년에 일본 데뷔를 완수해, 한국 걸그룹 돌풍을 일으킨 KARA, 소녀시대에 이어 2PM, 장근석, SHINee, BEAST 등 많은 남자 연예인들이 속속 일본 데뷔 활약. 주간 랭킹에서는, 동방신기, BIGBANG, 소녀시대, KARA, 장근석, T-ARA, 2NE1 등의 싱글 앨범 총 10작품이 선두를 획득, 1970 년 앨범 랭킹 발표 개시 이래 최다 기록인 2008년 5작품을 웃돌았다.  

또한 연간 랭킹에서도 음반 판매량 부문에서는 소녀시대의 'GIRLS' GENERATION'(연간 매상 64.2만장)과 KARA의 '슈퍼 걸'(동 45.1만장)의 2작품이 TOP10 진입. 아티스트 토탈 세일즈에서는 사상 최다인, KARA(49.3억엔·연간 4위), 소녀시대(40.5억엔·연간 5위), 동방신기(26.6억엔·연간 9위) 3조가 연간 TOP10에 진입했다.




2011년 한국 아티스트 싱글랭킹 TOP5
1위. 동방신기(2011/1/26) - WHY?(Keep Your Head Down) 285,051장
2위. KARA(2011/6/29) - GO GO サマー! 230,082장
3위. KARA(2011/4/6/) - ジェットコースターラブ(제트코스트러브) 225,175장
4위. 장근석(2011/4/27) - Let me cry 215,714장
5위. 동방신기(2011/7/20) - Superstar 184,317장

2011년 한국 아티스트 앨범랭킹 TOP5
1위. 소녀시대(2011/6/1/) - GIRLS' GENERATION 642,053장
2위. KARA(2011/11/23) - 슈퍼걸 450,595장
3위. 동방신기(2011/9/28) - TONE 293,674장
4위. KARA(2011/11/24) - 걸스토크 277,306장
5위. 소녀시대(2010/12/22) - HOOT 148,761장






덧글

  • 2012/02/21 17:43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fridia 2012/02/21 21:14 #

    저렇게 안나오죠.... 게임이든 영화든 음반이든 다 복돌 천지라....
  • realove 2012/02/22 10:47 #

    암튼 외화 많이 벌어오니 고맙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39875
5118
1479310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