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색털 고양이 홈즈의 추리', 첫회 시청률 15.9% '무챠부리' 기획과 연동 <일드/일드OST이야기>




인기 그룹 '아라시'의 아이바 마사키가 주연을 맡은 드라마 '삼색털 고양이 홈즈의 추리'(니혼TV 계)의 첫회가 14일, 30분 확대판으로 방송되어 평균 시청률 15.9%, 순간 최고 시청률 오후 9시 5분 동 10시 19분의 17.3%(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했다.


방송국에서는 드라마 첫 방송에 맞춰 '토요일의 아이바짱'이라는 캠페인을 실시. 10만건 이상의 리퀘스트 중에서 생방송으로 하면 좋은 것을 특설 사이트 및 전화로 투표하면 "무챠부리 국민투표'를 실시했다. 4,400만표 이상이 모이는 등 화제를 불러, 아이바는 이 드라마 이후에 방송된 '아라시 멋대로'의 프로그램 중에 "베스트 무챠부리'로 1,800만 표 이상을 모은 '와사비 스시를 완식'에 도전. 눈물을 흘리며 완식하며 PR에 노력했다.


드라마는 아카가와 지로의 인기 미스터리 '삼색털 고양이 홈즈' 시리즈가 원작. 아이바가 연기하는 전혀 형사같지 않은 카타야마 요시타로와 인간의 말을 알고 있는 삼색털 고양이 홈즈 콤비가 다양한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이야기. 홈즈의 화신을 마츠코·디럭스가 연기하는 것 외에, 후지키 나오히토, 오오마사 아야, 인기 그룹 '칸쟈니∞'의 오​​쿠라 타다요시 등도 출연한다.


제 1 화는 '못난 형사' 요시타로가 어느 날, 수사 1과의 쿠리하라 과장에게 명받아, 여자 수사원들만 가득한. 여성들로만 체워진 환경에 휘청휘청하는 가운데, 한마리의 이상한 삼색털 고양이와 만난다. 학부장 모리사키에게 요청받아 학내의 풍기 혼란을 조사하게 된 요시타로는 가까운 카페테리아에서 여자 기숙사의 감시를 시작한다. 그러나 그날 밤, 밀실 상태였던 카페테리아에서 모리사키 학장이 살해된다. 이상하게도, 요시타로가 없는 동안, 왠지 방 안의 의자와 테이블이 모두 자취를 감추고 있었다. 많은 수수께끼에 골머리를 썩는 요시타로 앞에 갑자기 어제 만났던 삼색털 고양이가 나타나......라는 전개. 드라마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01695
5094
1477756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