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더스트는 무능! 사무소 이적을 당당히 획책한 히나미 쿄코는 사와지리 수준의 폭탄? <드라마/가요특집>




SNS가 보급되며, 많은 연예인들이 페이스북이나 트위터의 어카운트를 가지는 시대가 되었다. 단, '연예인'인 이상, 발언에는 주의해야 한다. 요전날, 모델 출신의 탤런트 히나미 쿄코(18)가 "어떻게하면 사무소를 바꿀 수 있을까?", "제대로 관리 할 수​ ​있는 사무실로 옮겨가고 싶다.", "이 정도 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변하지 않는다."라고 트위터에서 했던 발언이 파문을 부르고 있다.

히나미는 아라가키 유이(24)와 아오이 유우(26)를 배출한 패션 잡지 'nicola'(신초샤) 모델 출신으로 현재는 'non-no'(슈에이샤)의 전속 모델을 맡고있는 탤런트. 마찬가지로 'nicola'에서 활약한 니시우치 마리야(18)와 카와구치 하루나(17), 노넨 레나(19)와 마찬가지로 새로운 세대를 짊어질 미소녀이다. 대형 연예 기획사 스타 더스트 프로모션의 예능 3부에 소속하고 있는 그녀지만, 아무래도 현재의 관리에 불만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

"음악 일가에서 자라, 어렸을 적부터 가수를 동경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지난해 첫 주연 영화의 주제가로 가수 데뷔도 있었죠. 단지, 본인은 본격적으로 가수 활동을 진행하고 싶으며 현재의 모델이나 여배우 일에 싫증이 나고 있는 것 같네요. 보컬로이드도 좋아하고 사무실에 몰래 니코니코 동영상에서 '가수'로 활동하고 있던 적도 있어요. 노래는 잘하는 편이라 수년간 여배우로서 실적을 쌓으며, 같은 연예 3부 선배인 시바사키 코우처럼 좋아하는 음악을 시켜 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그것을 참을 수 없는 것일까요?"(업계 관계자)


외견상으로는 최상의 청초계의 미소녀이지만 성격은 꽤 날카로운 것 같다. 잡지 인터뷰에서도 마찬가지 연예 3부 소속으로 활약중인 '모모이로 클로버 Z'로의 가입이 타진되었지만 "솔로로 하고 싶어요."라고 거절했다는 에피소드를 폭로하고 있어, 호기스런 정신이 엿보인다.

"스타 더스트는 확실히 대기업으로, 일류 여배우도 많이 소속되어 있습니다만, 탤런트 수가 너무 많아서 대부분이 죽을때까지 사육함에 넣어진 상태가 되어 있어요. 한 명의 매니저가 담당하는 인원이 많아지면, 아무래도 전원에게 손길이 닿지 않기 때문에. 예를들어 예능 3부만으로도 배우 오카다 마사키, 하마다 가쿠, 야기라 유야들이 눈에 띄지만, 나머지는 익명의 남자 탤런트가 대부분. 여배우라면 시바사키 코우, 키타가와 케이코, 모토카리야 유이카, 오오마사 아야, 카호, 타키모토 미오리가 있고, 모모 크로도 여기에 포함됩니다. 그 외에 수많은 신인 여​​배우, 그 아래 3BJunio​​r로서 중학생 이하를 포함한 신인 여​​성 탤런트가 수십명을 앞두고 있습니다. 너무 층이 두텁고, 무대에서 활약하지 못하고 몰래 그만두고 아이들도 많습니다."(모 예능 프로덕션 관계자)

이런 상황에서는, 아무리 직접 담판한다 하더라도 결론이 나지 않는다고 판단해, 굳이 트위터를 경유로 발신한 것일까. 단지 그녀는 다른 소속사 탤런트에 비하면 충분히 좋은 대우를 받고 있는 것처럼 생각되지만.......


"굳이 말하면 밀려 있음에도 불구하고, 공개적으로 소속 사무소의 매니지먼트를 무능하다라고 코맨트 해버리면. "재미있는 아이구나 "라기 보다는 선배였던 사와지리 에리카와 같은 '폭탄 무스메'로 평가를 받아 다른 사무실에서도 경계의 대상이 되어 버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모처럼 노래도 잘하고 연기력도 적당히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데, 스스로 싹을 없애 버리는것과 같은 것입니다. 원하는 것을 할 수 없는 것을 환경의 탓으로 돌리는 지금의 그녀는, 앞으로도 성장하기 힘들지 않을까요?"(업계 관계자)

7월부터 온에어 되고 있는 시세이도의 세안제의 새로운 CM에도 출연하고 있어, "이 귀여운 아이는 누구?"라고 화제를 모으고 있다. 현재 사무실에서 한껏 노력하면 몇 년 후 염원하던 가수로의 길도 열릴지 모른다. 좀 더 인내심을 기르고 기다리는 것이 길일 것이다.


히나미 쿄코 - 넥슨 테일즈위버 CM


히나미 쿄코 - 영화 '나나츠마데와카미노우치' 예고편


히나미 쿄코&B'z - PEPSI NEX Xmas Lover편 CM







덧글

  • 정공 2012/08/09 13:08 #

    이 아이 누군가 했더니 아키바 레인저 블루로 나왔던 애군요;;;
  • fridia 2012/08/09 16:56 #

    요즘 예쁜 친구들이 참 많지요. 그나저나 스타더스트도 대형 기획사인데 애가 약간 맛이 간건지.... ㅋ~
  • 페퍼 2012/08/09 18:24 #

    스타더스트는 워낙 규모가 크다보니 '스타' 와 '더스트'로 나뉜다는 전설이 -_-;;
  • fridia 2012/08/09 21:53 #

    뭐 워낙에 큰 회사니까요. 호리프로와 양대 산맥이다보니....^^;;;
  • 에이론 2012/08/09 19:12 #

    엌ㅋㅋㅋㅋㅋㅋㅋㅋ 테일즈위버 광고에 나왔던 본인이라니!

    본인이 가수로서의 꿈도 있고 실력도 된다면 밀어줬으면 하는 바램이 있지만ㅠ.ㅠ 연예계가 포화상태다 보니 많이 힘들다고... 그래도 잘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일단 가수로서의 기회라도!
  • fridia 2012/08/09 21:55 #

    ㅎㅎㅎㅎ 소속사에 탤런트뿐만 아니라 가수며 모델까지....워낙에 많은지라....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73694
5118
1479363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