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명탐정 코난'의 주제가 가수가 무수정 AV에 출연!? <드라마/가요특집>




인기 애니메이션 '명탐정 코난'(니혼TV 계)의 주제가 등을 담당한 가수 우에하라 아즈미가 무수정 AV에 출연하고 있다는 정보가 인터넷 발로 나왔다. 소문에 의하면 현재 은퇴 상황의 그녀가 "모델 인터뷰를 하고 있으면 심판할 수 없어졌으므로 근처의 형에게 렌탈해 보았습니다'(モデル面接してたら裁ききれなくなったので近所の兄ちゃんにレンタルしてみました)라는 작품에 다른 이름으로 출연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과거의 팬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우에하라는 2001년 데뷔하자마자 투명감있는 보컬과 귀여운 외모로 인기를 끌며 '코난'의 ED 테마로 기용된 1st 싱글 '푸르고 푸른 이 지구에'(青い青いこの地球に/GIZA studio)가 오리콘 9위에 랭크 인. 이어 발표한 싱글 '무색'(無色/GIZA studio)과 동명 앨범도 모두 오리콘 5위 정도로 스매쉬 히트했다.


그런데 2002년 이후 정식 무대에 나오는 것이 적어지며, 2006년을 마지막으로 작품의 릴리스가 끊어졌다. 그런 그녀가 다시 주목받은 것은 재작년, '애인 사기'라는 불명예스러운 의혹에 의한 것이었다. 주간지 보도 등에 따르면, 우에하라가 애인 계약 사기 그룹의 주모자와 손잡고 여러 일반 남성글에게 약 2,000만엔을 가로채고 있었다고 한다. 그 수법은 인터넷 게시판에서 애인 계약을 모집해 8개월분 계약료로 수백만엔을 받지만, 현금 지급일에 한 번 관계를 맺은 이후 소식불통이 된다는 것이다.

형사 사건으로 우에하라가 체포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사실은 오리무중이지만, 이 직후에 그녀는 "중대한 계약 위반이 있었다."며 소속사에서 해고되었다. 이후 대부분 소식을 들을 수 없게 되어, 한때는 자살했다는 정보까지 흐르고 있던 그녀에게, AV 출연 의혹이 부상하고 있다는.......


의혹의 AV 동영상은 넷상에서도 공개되고, 가슴이 크게 벌어진 복장의 여성이 모델의 테스트라고 하는 체재로 남자에게 과격한 포즈를 취해지며 이윽고 란제리 차림으로. 남자가 시키는대로 속옷을 벗고 정사를 마친다는 내용이다. 슬렌더이지만 좋은 크기의 예쁜 가슴의 소유자로, 남자를 좋아하는 타입. 남자의 물건을 생 펠라치오 한 후에는 피임도구 없이 정상위와 후배위로 마구 흐트러져 결국은 질내사정 되어 버리는 과격한 작품이 되어 있다.

문제의 여성은 또렷한 눈이 인상적이었던 우에하라의 외모와 흡사하고, 음성도 그녀와 매우 비슷하다. 이 여성은 외모로 보자면 아라서(AROUND30)와 같은 분위기이지만, 17세의 나이에 데뷔한 우에하라는 현재 28세 전후이며 연령면에서도 일치한다.


"실제로 매우 비슷하지만...... 그녀 정도의 네임밸류가 있으면 정규 AV 메이커에서도 벌 수 있었겠지요. 그런데 갑자기 무수정으로 데뷔하다니 이상하다고 생각합니다. 애인 사기 소동 이전부터 그녀의 주위에 나쁜 사람이 모여 있었기 때문에, AV에 출연하게 되어도 이상한 일은 아니지만, 믿고 싶지 않네요...... "(음악 관계자)

현 단계에서는 진위 불명이지만, 20대 전 인기 가수가 내리막길이 되어 범죄에 가담한 이후 나중에는 질내사정 우라 비디오에 데뷔한 것이 사실이라면, 전대미문의 연예계 잔혹 이야기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上原あずみ - 青い青いこの地球に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34710
5118
1479595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