벳키와 히로스에 료코에게 압승!​​ '여름의 피부' 여왕에 빛난 것은? <패션뉴스>




여배우 나가사와 마사미가 20대·30대 여성 516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여름의 피부'에 관한 설문 조사 '땀이 방울져 떨어지는 좋은 여자' 부문에서 2위인 벳키를 큰 차이로 따돌리며 1위로 선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화장품 브랜드 IPSA에 의한 '루미나이징 클레이' 출시 1주년을 기념해 열렸다. '여름이 어울리는 땀이 방울져 떨어지는 좋은 여자'의 이미지에서 37.3%로 이름을 올린 주인공은 나가사와 마사미. 2위는 벳키 13.8%, 이어 3위는 히로스에 료코가 11.0%로 조사되었다. 또한 그 인물로 동경하는 부분에서도 30.6%가 "신선한 수분 피부.", 27.1%가 "탄력있는 탄력 피부.", 20.3%가 "투명감이 있는 깨끗한 아름다움 피부."라고 답했다.

그 외, "땀을 흘리는 것으로 피부의 건조를 어느 정도 막을 수 있다고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44.2%가 '그렇다'고 답했고, 땀으로 피부의 건조를 막을 수 있다고 착각하고 있는 사람이 절반 가까이 있는 것이 밝혀졌다. "땀을 흘린 후 건조 대책을 하고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80.0%가 "하지 않는다"고 답변. 땀을 닦아 낼 떄 천연 보습 성분과 피지까지 닦아내져 실은 피부가 건조된다는 사실을 모르는 사람이 많았음을 알 수 있는 결과가 되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33511
3865
1509987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