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쿠 유미코, "스기짱과 제대로 와일드 한 러브신을 해보고 싶습니다."라며 러브 콜 <그라비아 아이돌>




여배우 샤쿠 유미코가 9일, 도쿄·후케 서점 신주쿠 사브나드점에서 사진집 'I am 샤쿠 유미코 사진집'(발매 중 3,150엔 발매원 : 학연 출판)의 발매 기념 악수회를 가졌다.

데뷔 15주년 기념 기획으로 제작된 'I am 샤쿠 유미코 사진집'은 그라비아 시대를 방불케 하는 튀는 샷이나 어른스러운 섹시 샷 등, 샤쿠의 슬렌더 보디가 가득한 사진집이다. 2003년 발매의 'CHAOS' 이후 9년 만에 수영복 사진집인 것으로, 이벤트에는 약 1,300명의 팬들이 달려와 미니 원피스 차림으로 등장한 샤쿠는 "뻔뻔하게도 그라비아를 하고 말았습니다. 오랜만이었지만, 점수는 100점 만점입니다!"라고 자신감을 PR. 연예 생활 15년을 되돌아 보며 "원점은 그라비아이므로 당시 '샤쿠짱'이라고 불러 준 팬에게 감사하고 싶습니다."라고 웃는 얼굴을 보였다.



"남성은 물론 여성도 30대에서도 노력하면 이런 몸이 될 수 있다라고 생각해 주시면."이라고 말한 샤쿠는 "스포츠 메이커의 광고 같은 생동감이 있어 좋았습니다. 건강미를 보여줄 수 있을지 모르겠군요."라며 좋아하는 수영복 샷을 소개. 약 1년 반 전부터 고무도를 배우고, 검은 띠도 취득한 샤쿠는 "(복근이) 갈라져 버렸습니다. 고무도로 이너 머슬을 단련하고, 식사는 채식과 현미 위주로 했습니다."라며 아름다운 바디의 비결을 밝히면서, "술을 좋아해서 매일 저녁 반주는 하고 있습니다(웃음). 평소의 나는 수수한 아저씨 같아요. 맥주와 완두콩으로 '오늘도 수고했어!'라고 혼자 중얼거리지요."라고 생긋 웃으며 답했다. 자신의 사이즈를 체중 56Kg·B85·W56·H84이라고 밝힌 샤쿠는 "유미 카오루 씨처럼 언제까지나 쓰리 사이즈가 변하지 않도록 노력하고 싶습니다."라고 분발하고 있었다.



또한 "외로울 때는 작은 요정 아저씨가 보여 버리는..."이라고 말하는 샤쿠는 "이 사진집을 맞선 사진 대신 들고, 혼활을 해볼까요? 죽을 때까지 한번이라도 결혼해보고 싶어요."라며 소망을 토로. "지켜주고 착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좋은데요. 육식계의 사람이 와줬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자신의 이상형을 밝혔지만, 보도진으로부터 "지금 프리입니까?"라는 질문에, "네, ...... 그렇네요."라며 우물거리면서 부드럽게 긍정. 향후 여배우업에 대해 묻자 "짙은 러브신을 해보고 싶습니다."라며 "상대는 스기짱이 좋을까....... '와일드'한 러브신을 연기 해보고 싶네요. 스기짱 빨리 부상을 치료해서 함께 러브신을 합시다!"라고 입원중인 스기짱에게 열렬한 러브콜을 보내고 있었다.



과거 관련 포스트
마침내 풍만한 가슴까지! 변모한 샤쿠 유미코의 헤어 누드 계획 그 진실은!?
http://jculture.egloos.com/1206769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242970
6550
1503993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