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카이 노리코 "욕설을 들어도 상관 없습니다." - 12월의 주연 무대로 연예계 복귀 <연예뉴스>




각성제 사건으로 집행 유예중인 사카이 노리코가 12월의 주연 무대로 연예계에 복귀하는 것이 20일, 스포츠 닛폰의 보도로 밝혀졌다.

신문의 보도에 따르면, 공연은 본인의 "복귀는 절대로 집행 유예가 끝나는 새해에 하고 싶습니다."는 희망에 의해, 12월에 결정. 무대 관계자와 주변의 지인의 지원하에 11월부터 연습에 들어간다고 한다. 전국 시대를 그리는 무대에서 사카이는 주역으로 임해, 각본, 캐스팅 등의 조정은 최종 단계에 들어가 있다고 신문은 보도했다.

98년 뮤지컬 이후 14년 만에 무대에 도전하는 사카이. 집행 유예가 11월에 끝나는 것으로부터, 일본외 영화 제의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녀가 선택한 것은 '무대'였다. 사카이는 "가까운 거리에서 관객들의 소리를 느끼면서 다시 출발하고 싶습니다. 욕설을 들어도 상관 없습니다."라고 굳이 '무대'에서 연예계 복귀를 희망한 이유를 밝히고 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7391032
6543
1488264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