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마사키 아유미 '새로운 연인'은 유부남에 사생아도 아닌... 뜻밖의 형태로 드러난 열애 <드라마/가요특집>




하마사키 아유미(34)가 자신의 백댄서를 맡은 우치야마 마로카(内山磨我·28)와의 '진검 교제'를 선언했다. 하마사키는 회원제 팬클럽 사이트 'TeamAyu'에서 "내일 발매의 주간지에 난 기사가 나오게 되었습니다.", "내용은 말로 제대로 전달했습니다. 모두가, 그러한 주위의 불확실한 그대로의 나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 버리는 일이나, 모두에게 비밀 사항을 하고 있는 것이 이제 싫어졌기 때문에, 분명하게 전하고 싶습니다. 마로카짱과 진지하게 교제를 하고 있습니다."라고 전하고 있다. 한편의 우치야마도 자신의 블로그 '世の中『愛』de オールオッケー'(세상의 중심 '사랑' de 올 오케이)에서 "제멋대로인 일을, 거듭 용서를 청하고 싶습니다. 하지만, 이런 나입니다만, 앞으로도 진지하게 교제를 시켜 주셨으면 하고 생각하고 있습니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들은 '진검 교제'하고 있다고 하지만, 우치야마는 이혼 재판중인 아내가 있는 것에는 일절 언급하지 않았다. 두 사람의 교제를 특종한 것은, 15일 발매의 '여성 세븐'(쇼우갓칸)이지만 잡지는 우치야마와 아내가 지난해 2월부터 이혼을 둘러싸고 분쟁을 벌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기사에 따르면 우치야마는 한층 연상의 댄스 강사였던 B씨와 20세 당시 결혼. 우치야마는 2007년 하마사키의 백댄서 팀에 가입했는데, 처음에는 '현장에서 하마사키 본인으로부터 심하게 괴롭힘을 당하는 취급을 받으며 매우 괴로웠습니다'라며, 그 푸념을 집에서 B씨에게 털어 놓자, 그녀는 '응석부리지마'라고 남편을 질타했다고한다. 사실은 아내에게서 응석을 부리며 격려를 받으면 좋겠다고 생각한 우치야마는 이런 일들이 거듭 일어나자 둘 사이에 균열이 생겼다고 전해진다. 아마도 이같은 일이 그가 이혼을 고려한 계기가 된 것 같다. 또한 우치야마는 B씨와 주변 사람들에게 '자신은 결혼했기 때문에 (아유에게) 왕따를 받고 있다', '내가 결혼한 것을 (아유가) 질투하기 때문에 결혼하고 있는 것을 숨기고 싶다'라고 밝히고 있었다. 즉, 부부의 이혼 원인에 하마사키 아유미가 크게 연결된 것이 된다. 이 재판은 10월 31일 첫 재판이 종료, 우치야마의 호소대로 이혼이 인정되는 판결이 나왔지만, B씨는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 아직 이혼은 성립하지 않으며, 사실상 교제를 인정한 하마사키와 우치야마는 '불륜 관계'에 있다는 것이다.



또한 기혼자이면서 우치야마가 깊은 관계를 맺게 된 상대는 하마사키 뿐만이 아니다. 재판에서는 여러 여성과 바람을 반복했다는 증거 사진과 이메일도 제출, 바람핀 여성중 하나인 모델을 직업으로 가진 여성은 지난해 9월에 미혼 상태인 우치야마의 아이를 출산하고 있었다고 한다. 터무니없는 플레이보이이지만, 과연 하마사키는 이 연하 댄서와 진지하게 교제해 나갈 수 있는 것일까.



한때 시대를 견인하는 J-POP의 디바였던 하마사키이지만, 최근에는 CD 매출이 부진, 스타의 아우라에 그늘이 생기고 있다. 따라서 작년~올해까지 전격 결혼·이혼극에 가세해 나가세 토모야와의 재결합 정보 등도 '어차피 화제 만들기'라는 견해를 가진 사람들이 많았다. 이번에도 넷상에서는 '마로카(※우치야마)는 모델과 사귄다. 돈을 받고 화제 만들기에 올라탄걸까?', '모델과의 교제를 풍기는 기사는 블로그에서 모두 지워져 있다'고 교제 자체를 의아해하는 목소리가 적지 않다. 확실히 우치야마는 과거의 블로그 기사를 모두 삭제하고, 현재는 하마사키와의 교제 선언을 한 페이지 이외 볼 수 없다. 또한 8월에 출시된 앨범에 수록된 신곡 'You&me'의 PV에서 그가 하마사키의 연인 역을 연기한 것도 이 시기에 교제 보도를 흘리는 것을 추정해 계획한 것이 아니냐는 억측까지 난무하고 있다. 그렇다고는해도, 하마사키에게도 우치야마에게도 너무 부정적인 초 '불륜' 데이트가 드러나는 것인데 과연 노리고 들어온 것이 맞을까?



"아무리 화제를 끌고 싶어도, 이것은 흑백 이미지가 너무 강한데다가, 상대는 하마사키로서는 상대에 맞지 않는 백댄서로 소품이에요. 둘이서 손을 잡고 산책을 하거나 좋은 관계를 갖고 있는 것은 사실이겠지만, 그것을 주간지측에 유출한 사람이 있을까요? 두 사람의 교제로 벌어질 문제에 대해 전혀 생각하지 않는 인물이....... 에이벡스 내부에는 아직도 마츠우라 카츠히토 사장에 대한 반체제 파벌이 있고, 저것은 이퀄 '반 하마사키 아유미' 파벌 문제만이 아니라 결코 경기가 안 좋은 상황인데, 전성기때와 마찬가지로 거물 뽐내기로 예산을 낭비하는 하마사키에 대해 씁쓸해하는 스탭들도 많을 것입니다."(업계 관계자)



여왕에게 반항하는 반역자가 그녀의 가까이에 있다는 것일까. 다만, '여성 세븐'은 두 사람이 나란히 걷는 모습을 멀리서 잡은 사진은 게재되었지만, 키스나 포옹 등 결정적인 장면이 아니라 하마사키는 '그냥 친구'라고 발뺌할 수도 있었다는 것. 그런데도 당당히 교제 선언을 했다는 것은 그의 이혼 성립을 바라며 앞으로의 인생을 지탱하고 살고 싶다고 진심으로 생각하고 있기 때문인지도 모른다. 이것이 여왕의 변덕이 아니면 정황상 맞는 이야기이겠지만.......



浜崎あゆみ 'LOVE' TV CM



浜崎あゆみ 'LOVE'수록곡 'Song 4 U' PV



浜崎あゆみ 'You&Me' PV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22513
4552
1507626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