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구치 요스케 주연 드라마 'di​​nner' 주제가에 사카낙션 신곡 '뮤직' <일드/일드OST이야기>




에구치 요스케가 주연을 맡은 2013년 1월 13일(일)부터 방영이 시작되는 신 드라마 'di​​nner'의 주제가로, 락 밴드 사카낙션의 신곡 '뮤직'(ミュージック/이하 뮤직)이 기용되는 기용되는 것이 13일, 밝혀졌다.

사카낙션은 보컬・기타를 맡고 있는 야마구치 이치로가 이끄는 홋카이도 삿포로 출신의 5인조 밴드로 전국 투어의 티켓은 항상 매진, 여름 야외 음악 페스티벌에서는 총 3곳의 헤드 라이너를 맡는 등 명실상부한 지금 가장 주목을 받고있는 록 밴드. 전적으로 락을 위주로 하는 그들이지만 클럽 음악과 록을 융합시킨 독자적인 사운드로 승화시키고 있으며, 이번 '뮤직'도 대담한 코러스 워크가 인상적인 곡으로 완성되고 있다.

이번 기용에 대해, 후지TV 편성 기획의 시카나이 츠키는 "사람이 일상 생활에서 느끼는 갈등과 희망 그런 감정의 반복 속에서 필사적으로 발버둥치면서도 살고 있는 광경이 가사에서 쏟아지고 있어 , 몹시 공감할 수 있었습니다."라고 이야기하고있어 드라마의 명소 촬영시에는, 에구치을 비롯한 캐스트 진이 이 곡을 많이 좋아한다고 한다.

또한, 에구치는 주제가를 부른 사카낙션에 대해 "그들의 편안하고 그리운 테크노 사운드가 ​​이번 작품에 양념을 쳐주었습니다. 분명 드라마의 마지막에 흐르는 이 '음악'이 최고의 음식이 될 수 있도록, 한가닥 더해 주는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라고 드라마와의 궁합에 반응을 느끼고 있는 모습.

그리고 작사 작곡을 다룬 사카낙션의 야마구치는 "이 곡을 만들 즈음, 다시 뮤지션으로서 '음악을 만드는 이유는 무엇일까?', '자신이 좋아하는 음악은 무엇일까?'라는 것을 심각하게 고민했습니다. 그 물음에 부응해, 자신이 어떻게 음악에 마주해 가는지를 노래하려는 마음을 결의하고 제목을 '뮤직'으로 정했습니다. 악곡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이번 주제의 스토리를 듣고, 드라마의 테마인 '전문가'라는 키워드가 제가 마주하고 있는 테마와 우연히도 부합했습니다."고 제작의 경위를 이야기. "큰 테마이기 때문에 가사를 만들어내는 데 매우 고심했지만, 우리들은 이 곡으로 뮤지션으로서 음악을 만들며 살아간다는 선언을 할 수 있다고 자부하고 있습니다."라고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드라마 'di​​nner'는 유명한 이탈리안 레스토랑 '로카 비앙카'를 무대로, 거기서 일하는 사람들이 안고 있는 고민과 갈등을 통해 '일이란?', '삶이란?'이라는 주제를 던지는 군상극. 에구치는 초일류의 천재 요리사 에사키 쿄를 맡았다. 가게의 지배인이자 히로인인 타츠미 사오리는 쿠라시나 카나, 부 주방장·이마이 코스케 역에 마츠시게 유타카, 파스타 리조또 담당의 기무라 카즈마 역에 야시마 노리토, 급사장·세가 소이치 역에 유스케 산타마리아 등 호화 배우진이 이름을 올렸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4091126
8836
1482631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