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네쿠라 료코' 올해 마지막 드라마 '뜨거운 공기'로 18.6%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률 여왕의 힘 과시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요네쿠라 료코가 주연을 완수한 마츠모토 세이쵸 원작의 스페셜 드라마 '뜨거운 공기'(TV 아사히 계)가 22일 방송되어 평균 시청률 18.6%(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했다. 이치​​하라 에츠코가 주연을 맡았던 인기 드라마 '가정부는 봤다!' 시리즈의 원작을 다시 드라마로, 요네쿠라가 오캇파(여자아이의 단발머리) 머리에 신통치 않는 안경이라는 극중의 세련되지 않는 모습을 선보이고 있으며, 요네쿠라는 섬뜩하고 음습한 가정부 역으로 새로운 경지에 도전해 눈길을 끌었다.

요네쿠라 주연으로 10월 쿨 방송된 연속 드라마 '닥터 X 외과의·다이몬 미치코'는 전 8 화의 평균 시청률은 19.1%, 13일 최종회 평균 시청률은 24.4%를 기록하는 등 올해의 '시청률 여왕'이 마지막 특별 드라마에서도 힘을 과시했다.

'뜨거운 공기'는 요네쿠라가 연기하는 편집증적이고 소름끼치는 가정부가, 파견처로 근무하는 상류층 가정의 거짓을 폭로한다는 '가정부는 봤다!'의 정평 스토리를 답습. 요네쿠라가 자신의 미모에 콤플렉스를 갖고, 스스로 추녀같이 보이는 여성을 연출하며 파견의 불행을 발견해, 그것을 자신의 기쁨으로 만드는 섬뜩하고 음습한 가정부·코노 노부코를 연기했으며, 요 키미코, 타카오카 사키, 단다 야스노리, 노기와 요코 등도 출연했다.


이 포스트는 네이버 추천 캐스트로 일면에 선정된 글입니다




핑백



풍경


구글검색창


접속자국가

free counters

통계 위젯 (화이트)

22502876
19609
1331632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