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츠바사, 드라마 첫 주연으로 오다기리 죠와 첫 공동 출연. 인기 만화 '오전 3시의 무법지대' 실사화 <일드/일드OST이야기>




인기 상승중인 모델 혼다 츠바사가 3월 20일부터 전달되는 휴대 전화 전용 방송국 'BeeTV'의 새로운 드라마 '오전 3시의 무법지대'(午前3時の無法地帯)에서 드라마 첫 주연을 맡는 것이 29일, 발표됐다. 네무 요코의 인기 만화를 실사화 한 작품으로, 혼다가 연기하는 것은 일과 사랑에 분투하는 주인공 나나세 모모코. 상대역인 '어른의 남자' 타카야는 배우 오다기리 죠를 기용, 영화 '고역 열차', '마이 백 페이지' 등의 야마시타 노부히로 감독 등이 메가폰을 잡는다.

첫 드라마 주연이 된 혼다는 "솔직히 기뻤지만 매우 압박감도 느꼈습니다. 두근거리는 연애를 하고 있는 모모코를 꼭 봐 주시면 좋겠습니다."라고 분발하고 있으며, 첫 공동 출연이 되는 오다기리에 대해 "처음에는 무척 긴장했지만, 같은 장면이 많아지면서 많은 이야기를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매우 상냥하고, 유머도 있고, 연기에 대한 조언도 받고 있고, 정말 좋은 사람이구나 라고 생각했습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다기리는 "연애계의 작품에 관여한 적이 없었기 때문에, 신선한 기분으로 마주하는 작품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여성의 시선으로 그려지는 섬세한 심리 묘사를, 야마시타 감독과 이마이즈미 감독이 어떻게 영상화할지 벌써부터 기대되는군요."라고 코멘트. 혼다는 "서로 낯가림때문에 시간은 걸렸지만, 타카야와 모모코와 마찬가지로 서로를 살펴가면서 관계가 깊어질 것이라 생각합니다. 심지가 강하고 유연한 편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며, 현장의 공기를 밝게 하고 끌어당길 수있는 훌륭한 배우라고 생각합니다."고 극찬하고 있다.



드라마의 원작은 여성 취향 만화 잡지 'FEEL YOUNG'(쇼덴샤)에서 연재된 인기 작품으로 작가의 체험을 바탕으로 한 에피소드나 팝업의 귀여운 도안이 지지를 받아 시리즈 누계 발행 부수 50만부를 넘는 히트를 기록했다. 혼다가 연기하는 것은, 일러스트레이터를 꿈꾸며 취업한 디자인 회사에서 일하며 시간에 쫓겨 남자 친구와도 엇갈림 뿐이지만, 일과 사랑에 모두 분투하는 주인공 모모코. 상대역인 타카야를 오다기리가 연기하는 것 외에 고함치는 불합리한 영업 사원 역으로 아오야기 쇼, 모모코의 연적 역으로 키나미 하루카도 출연. 야마시타 감독과 이마이즈미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주제가는 남녀 2인조 유닛 'moumoon'이 새로 쓴 신곡 '네버 이너프'(ネバイナフ), 드라마는 'BeeTV'와 도코모의 스마트 폰 동영상 전달 서비스 'd 비디오(현 d 마켓 VIDEO 스토어) powered by BeeTV'에서 3월 20일부터 전달 예정. 1화 약 12​​분 분량으로 매주 월, 수요일에 업데이트. 전 12 화.

 



덧글

  • 골콘다 2013/01/31 10:41 #

    저 혼다츠바사 너무좋아하는데 ㅋㅋㅋㅋㅋ 근데 갑자기 왜이렇게 잘나가지ㅜㅠㅠㅠㅠ 바빠서그런지 논노에서 비중이 미묘하게 줄은것같기도 하구 -_- 드라마를 몇쿨 연속으로하는건지 모르겠어요! 좋긴좋지만
  • fridia 2013/01/31 16:44 #

    아마 배우업쪽으로 노선을 바꾸는듯 싶어요. 니시우치 마리야도 요즘 배우업에 열중하고 있더라구요. 지금같이 모델계 배우들이 많이 출연했던 시기는 없었던 것 같아요.
    그나저나 역시 단발 헤어스타일의 혼다양은 너무나도 사랑스러워요.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2450
2662
1511756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