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노다 마리코, 1인 3역의 미래인을 연기해, "완성된 영상을 보고 감동했습니다!" <광고영상(CM)>




AKB48의 시노다 마리코가, 4월 1일부터 전국 방송을 시작하는 요도헛간 에스모의 신 CM '3인의 마리코' 편에 출연하는 것이 27일, 밝혀졌다.

CM은 '3개의 문으로 수납 레볼루션♪'이라는 카피 아래, 3인조 유닛 '3인의 마리코'가 요도 헛간 에스모의 특징을 노래와 춤으로 어필하는 내용. 메탈릭 실버를 기조로 한 근미래 풍의 의상으로 몸을 감싼 시노다가 3개의 문의 매력을 전하기 위해 미래에서 왔다라고 하는 설정으로, 1인 3역을 맡았다.

마음이 넓고, 개구부의 넓이를 전달하는 마리코 1호, 심지가 강하고 오래가는 힘을 전하는 마리코 2호, 멋지고 색상의 풍부함을 전하는 마리코 3호 등, 각각에는 역할이 설치되어 있다. 춤 동작과 노래의 음질은 안드로이드 이미지로, 각각 춤추고 싶게 만드는 안무, 흥얼거리고 싶어지는 리듬을 목표로 했다.

시노다는 "의상도 헤어 스타일도 너무 귀엽고, 춤과 노래가 평소와 다른 것이 반대로 신선하게 즐길 수 있었습니다."라고 되돌아보며, "의상 체인지와 스튜디오 체인지가 여러 번 있었고, 쉴 틈도 없는 현장이었습니다."라고 말해 1인 3역은 상당 힘들었던 것 같다. 그래도, "완성된 영상을 보고 감동했습니다!"라고 코멘트. "특히 마리코 2호와 마리코 3호가 손을 맞추는 장면이 대단한 리얼해서 놀랐습니다."라고 볼거리를 전하고 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456757
5118
1479536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