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한 사랑', 최종회 시청률 20.2% 기간 평균 시청률 17.1%를 기록0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나츠나가 히로인을 맡은 NHK 연속 TV 소설 '순수한 사랑'의 최종회가 30일 방송되어 평균 시청률 20.2%(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했다. 첫 회부터 마지막​​ 회까지의 기간 평균 시청률은 17.1%로 9년 만에 20% 이상의 시청률을 기록한 '우메짱 선생'(20.7%)에는 미치지 못했다.



'순수한 사랑'은 2011년의 대히트 드라마 '가정부 미타'(니혼TV 계)를 다룬 유카와 카즈히코의 오리지날 작품. 오사카에서 태어나 미야코 섬에서 자란 쥰(나츠 씨)이 대학 졸업 후 오사카로 돌아와 호텔 업계에 뛰어 들며 곧이어 아이(카자마 슌스케)와 결혼해 성장하는 모습을 그렸다.



최종회는, 의식을 잃은 아이를 앞두고, 쥰은 아이에게 사랑이 담긴 호텔을 만들어, 많은 웃음을 만들어가는 것을 아이에게 맹세......라는 전개였다. 동 드라마는 인기를 누리고, 스핀 오프 드라마 '후지코의 화려한 하루'가 BS 프리미엄에서 4월 20일 오후 8시부터 방송을 시작한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75710
5118
1479599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