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카가 곧 결혼! 유카의 결혼 소식에 시무라 켄 컨디션 불량 커밍 아웃! <드라마/가요특집>




지난 2월 20일, 시무라 켄의 63번째 생일 파티가 성대하게 열리고 나나오나 오시키리 모에, 유카, TBS의 타나카 미나미 아나운서, misono, 모리시타 유리, AKB48의 이타노 토모미, 타키가와 하나코, 토노 나기코들이 생일을 축하했다. 그러나 이전에는 유카의 지정석이었던 시무라의 옆 '정실 포지션'은 나나오가 앉고, 또한 이타노도 시무라가 상당히 마음에 들어하며, 그녀의 돌아갈 때에는 밖까지 배웅했다. 시무라의 관 프로그램에서 오랫동안 부부 역을 맡아 개인적으로도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져왔던 유카와의 관계는 어떻게 되어 있는지? 사실 '두 사람의 밀월도 이제는 종지부'라는 목소리도있다.



'공동 출연하고 있던 '시무라 극장'(후지TV 계열)은 3월 27일에 종료. 아시다시피 시무라는 컨디션 불량을 커밍 아웃하고 잠시 일은 세이브하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유카도 시무라와의 인연은 소중히 하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만, 재작년의 동일본 대지진을 계기로 '정말로 하고 싶은 것은 버라이어티가 아닌 여배우'라는 것을 깨달았다고 발언해, '시무라 극장' 이외의 레귤러는 모두 하차, 여배우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또한 직장에서 하고 싶은 것을 규명할 뿐만 아니라 사생활에서도 연인이나 가족, 친구를 소중히 하고 생산적인 삶을 보내려고 생각했던 것 같고, 결혼도 멀지 않았다고 볼 수 있습니다."(예능 기자)



결혼 상대는 물론, 교제 3년이 되는 밴드 'the pillows'의 야마나카 사와오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유카의 이러한 결의가 시무라에게 충격을 주고 컨디션을 무너트렸다는 정보를 '주간 실화'(니혼져널출간)가 전하고 있다. 그에 따르면, 유카의 결혼보고를 들은 시무라는 우울증. 게다가 속도 위반 결혼 소문까지 있다고 한다. 시무라에게 유카의 존재는 다른 미녀들과는 전혀 다른 '특별함'으로 "과거 시무라는 유카와의 교제가 보도된 남자를 불러 '너는 진심인가! 나는 유카의 응X(배설물)도 먹을수 있어."라고 고함친 적이 있을 정도."라고 하는 특별한 존제일 것이다.



그렇다고는해도, 진지하게 교제를 하고 있던 것도 아니며, 실제로 배설물을 먹었던 것도 아니고, 말하자면 업무상의 교제였던 두 사람. 시무라의 집은 물론, 미나토구에 있는 그의 밀회용 맨션에도 유카가 방문한 적은 없었다고 한다. 컨디션 불량의 원인을 '실연에 의한 홧술'라고 여겨진 것이다.



"컨디션 불량을 일으키고 있는 것은 확실히 과음.. 업무 스트레스를 술로 밖에 해소할 수 없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로, 비록 신변을 보살펴주는 부인이 있었다고 해도, 술에 의존한 상태에서 벗어나기 쉬운 일이 아닙니다. 게다가 간장쪽 질병이 있다고 알고 있으면서, 금주를 단행하지 못하고, 지금도 '하루 다섯 잔까지'라고 말하며 계속 마시고 있습니다. 밤중에 고 칼로리의 식사를 섭취하면 위장에 부담이 가중될 뿐입니다. 기이하게도 유카는 5월 공개의 주연 영화 '체지방계 타니타의 사원 식당'에서 영양사를 맡아 건강한 식생활을 제안하지만, 결혼하기 전에 역할 그대로 시무라에게 영양 관리 기술을 전수해 주는 것이 좋을것 같네요. 의외로 그게 제일의 보은일지도 모릅니다."(예능 기자)

유카의 지도라면 과연 시무라도 마지 못해 받아 들일 수 있을 것인가?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42880
4552
1507355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