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릴레오' 3회 연속 시청률 20%를 넘길 것인가!? 오오시마 유코의 게스트 출연도 기대감 고조 <일드/일드OST이야기>




가수이자 배우인 후쿠야마 마사하루가 6년 만에 주연을 맡은 '게츠쿠' 드라마 '갈릴레오'(후지TV 월요일 오후 9시)가 호조이다. 첫회 시청률이 22.6%(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 이하 동일), 2회도 20.5%로 2주 연속 20% 이상의 고시청률을 기록하며 4분기 민방 드라마에서 톱을 독주중이며, 29일 방송되는 제 3 화에는 인기 아이돌 그룹 'AKB48'의 오오시마 유코가 게스트로 출연. 3회 연속 시청률 20% 초과에 기대가 걸린다.

드라마는 후쿠야마가 연기하는 괴짜인 제도 대학 물리학과 부교수·유카와 마나부와 새로운 파트너가 된 요시타카 유리코가 연기하는 경시청 가이즈카기타서의 신인 형사·키시타니 미사가 난해한 사건에 도전해가는 미스테리물. 누계 950만부를 발행하고 있는 히가시노 케이고의 미스터리 소설 '갈릴레오' 시리즈가 원작으로, 2007년에 방송된 드라마의 속편.



제 3 화는 유카와 마나부(후쿠야마)가 사람을 자살로 몰아 넣는 '저주의 목소리'의 수수께끼에 도전한다. 미사의 대학 시절의 선배·시라이 사에코(히즈키 히나)의 영결식 장소에서 갑자기 양 귀를 누르며 소리를 지르던 사에코의 회사 펜 맥스사의 사장이 다음날 도쿄에서 시신으로 발견된다. 사건의 수수께끼를 쫓아 펜 맥스사를 방문한 유카와와​​ 미사는 회사의 사원들로부터 불쾌한 이명이 들리게 됐다고 호소하는 와키사카 무츠미(오오시마)를 만난다......라고 하는 내용.

드라마는 후지TV에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 중이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25513
4552
1507626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