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 전설의 여자, 나가사와 마사미의 미각 형사 드라마 속편 첫회 시청률은 8.4%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나가사와 마사미 주연의 연속 드라마 '도시 전설의 여자'(TV아사히 계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5분)의 첫회가 11일 방송되어 평균 시청률은 8.4%(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했다.




드라마는 나가사와가 연기하는 형사·오토나시 츠키코가 타고난 미모와 마니아적인 관점을 구사하여 도시 전설에 얽힌 미해결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코미디 미스터리. 이번 작품에서는 전작의 라스트로부터 뉴욕으로 건너간 츠키코가 일본에 귀국해 경시청에 도시 전설이 얽힌 전국의 사건을 쫓는 '비과학 사건 수사반(약칭 : UIU)'라는 새로운 부서를 만들어 전작 이상으로 당당히 억지스럽게 수사 해가는 모습을 그린다.

제 1 화는, 세계 문화 유산에 등록된지 얼마 안된 '후지산'에 얽힌 도시 전설을 츠키코가 검증했다. 후지산에 대한 도시 전설을 이야기하는 심포지엄에 참석하기 위해 회장이 위치한 후지산 산기슭으로 향한 츠키코는 UMA(미확인 생물) 연구가·나카노(세가와 아키라)의 시신을 발견했다. 상사인 탄나이(다케나카 나오토)는 남녀 관계의 얽힘에 의한 살인 사건이라고 짐작했지만, 츠키코는 막무가내로 '후지산의 도시 전설이 얽혀있다'는 선에서 수사를 계속한다......라고 하는 스토리였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46611
3640
1510309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