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토 아야코 아나운서와 다르빗슈의 열애 보도에 지울 수없는 위화감 <드라마/가요특집>




후지TV의 카토 아야코 아나운서(28)와 텍사스 레인저스의 다르빗슈 유 투수(27) 사이에 열애 소문이 제기되고 있다. 일부 스포츠 신문에 따르면 두 사람이 갑자기 만난 것은 지난해의 오프. 일반적인 지인들과 식사를 할 때 친해졌다라고 하며, 바쁜 스케줄에도 틈틈이 적어도 도내 2개소의 음식점에서 단 둘이 데이트를 하고 있다고 한다.
 
그중 하나는 '미슐랭 가이드 도쿄'에서 한개짜리의 별을 획득하고 있는 아카사카의 고급 요리 예술점에서 자라 요리가 유명한 것 같다. 카토는 고기 알레르기를 갖고 있지만 그것을 걱정한 다르빗슈가 동점을 선택했다고 말하며, 평상시는 별로 들끄지 않는 다르빗슈의 목소리가 별실에서 새어나올 정도로 토크는 활기를 띠고 있었다고 한다.
 



그러나 다르빗슈는 Twitter에서 "카토팡과 열애라는 게 정말입니까?"라는 질문에 "아닙니다."라고 완전 부정. "확인하지 않고 그런 질문을 하나요?"라고 대답하며 "식사는 하러 갔습니다만 자라는 않먹었어요,",  "사무소의 말대로 친한 친구예요."라고 친구 중 하나로서 식사하러 간 것을 밝히고 있다.
 
다르빗슈가 속한 에이벡스는 11일 '친한 친구 관계입니다'라고 친구 관계임을 인정해 후지TV는 '직원 개인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습니다'라고 했지만, 동 국의 관계자는 '식사는 하고 있다고 들었습니다'라고 하는 것 같다.




"프로 야구 선수와 여자 아나운서라는 정평난 조합하고, 실현되면 더할 나위 없을만큼의 빅 커플 탄생이지만.... 카토는 바쁜 틈틈이 야구 선수와의 미팅 등에는 얼굴을 내밀고 있는 것 같으므로, 그 중에서도 특히 친밀한 것이 다르빗슈인지도 모르겠네요. 그렇다 치더라도, 카토의 인기는 대단해 지난해 10월에는 프로 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당시는 사이타마 세이부 라이온즈)의 카타오카 야스유키(30) 내야수와의 야쿠니쿠 데이트가 보도된 후 '아리요시 히로이키(39)가 실제 연인으로 축복 퇴사할 것 같다'라고 알려져 있었습니다. 그 밖에도 후쿠야마 마사하루(45)와 자민당의 고이즈미 신지로 의원(32) 등 각계의 거물과 염문을 흘려 왔습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사진이 찍힌 것도 아닌데 독단적으로 열애 보도가 흐른 것에 대해서는 위화감이 있습니다."




다르빗슈도, 희대의 인기남로 알려져있다. 2012년 사에코(27)와 이혼을 거친 후 전 프로 골퍼 코가 미호(31)와의 동거가 거론되면서 AV 여배우 아스카 키라라(25)와 요코야마 미유키(24)와도 소문이 돌았고 프리 캐스터인 야마기시 마이(27)와 하프 모델 MALIA(31)와의 교제도 속삭여진 바있다.

"다르빗슈는 지​​난해 아메리칸 리그 탈삼진 왕에 올랐고 그 해에 가장 활약한 투수에게 주어지는 사이영 상 수상에서도 2위로 후보가 됐습니다. 이번 시즌의 개막 투수에도 선정되는 등 메이저리그에서 에이스로서의 지위를 확립하고 있습니다. 사에코에게 매월 200만엔의 양육비를 지불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만, 이번 시즌 연봉은 1,000만 달러(약 10억 엔)의 억만 장자니까요. 또한 다르빗슈라고하면, 과거의 소문에서 '짙은 얼굴의 여자가 좋아'라고 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점에서도 이목구비가 명료한 카토가 타입인지도 모르겠네요."(스포츠 라이터)
 



카토는 결혼 상대로는 저축 1,000만엔 이상을 조건으로 하고 있다고도 알려져 있지만, 다르빗슈는 가볍게 클리어하고 있는 셈이다. 또한 일이 지나치게 집중되어 있는 현실에 프리 전향의 소문이 끊이지 않는 카토. 전 후지TV의 하세가와 유타카 아나운서(38)는 동 국의 카토의 인기에 의지하고 있는 현상을 '야구에 비유하면 매일 다르빗슈가 완투를 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평했지만, 그런 '여자 아나운서 계의 다르빗슈'와 본가 다르빗슈는 어디까지 사이가 깊어질지 신경이 쓰이는 부분이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52878
5516
1484845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