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이들', 60년대의 명작 드라마가 현대판으로 부활. 츠마부키 사토시, 미츠시마 히카리들이 5형제로 <일드/일드OST이야기>




1966년 후지TV에서 방송된 명작 드라마를 기반으로 한 연속 드라마 '젊은이들'(若者たち)이 7월기에 후지TV의 개국 55주년 기념 작품으로 방송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북쪽의 나라'의 연출가 스기타 시게미치가 연출을 맡아 쇼와판의 타나카 쿠니에, 하시모토 이사오, 사토 오리에, 야마모토 케이, 마츠야마 세이지가 연기한 5 형제를, 츠마부키 사토시, 에이타, 미츠시마 히카리, 에모토 타스쿠, 노무라 슈헤이가 연기해 당시의 작품을 기반으로 하면서, 지금의 사회상을 그려낸 현대판 청춘 군상극이다.

'젊은이들'은 어려서 부모를 잃고 형제들이 힘을 합쳐 살아온 가난한 5남매가 씩씩하게 살아가는 모습을 통해 아직 남아있는 전후의 상처, 사회의 빈곤, 학력 사회, 학생 운동 등 당시의 사회 문제를 선명하고 강렬하게 그린 이야기. 각본은 드라마 '가족 게임', '전차남', 영화 '테르마이·로마이', '클로우즈 ZERO' 등을 다룬 무토 쇼고가 맡아, 그 외에도 'Dr. 코토 진료소' 등을 다룬 나카에 이사무, '최고의 이혼' 등을 다룬 나미키 미치코가 연출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현대판에서는 다섯명의 형제가 함께 살고 매일 같이 세상의 모순과 이상에 대해 뜨겁게 토론하며, 때로는 큰 싸움을 하고 있다고 한다. 또한 형제 각각의 인생에 영향을 끼치는 연인이나 동경하는 사람 등을 포함한 군상극으로 '현재의 젊은이들'을 만들겠다고 한다, 아오이 유우, 하시모토 아이, 요시오카 히데 타카도 출연한다. 쇼와 버전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주제가 '젊은이들'은, 어레인지를 더해 '사쿠라(독창)'등 뛰어난 가창력을 지닌 모리야마 나오타로가 주제가를 부르기로 결정됐다. 7월 방송 예정.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25513
4552
1507626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