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다 사야카, 천재형의 어머니와의 차이에 절망한 과거 "나는 레슨하고 노력하지 않으면!" <음악뉴스>




가수이자 배우인 칸다 사야카가 9일, 니혼TV 계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마음을 흔들어버려! 선배 ROCK YOU'(心ゆさぶれ!先輩ROCK YOU/매주 토요일 23:00~23:30)에 출연해 어머니인 가수 마츠다 세이코와의 차이에 절망한 과거에 대해 말했다.

'안나와 눈의 여왕'의 애나 역의 목소리를 맡아 큰 인기를 끈 칸다는 동 영화의 주제가를 담당한 가수 May J.와 함께 프로그램에 출연. 자신의 창법에 대해 '감정보다 슈팅'이라고 나타내며 "감정이 먼저 오지 않고, 머리로 계산하고 노래를 부르는 유형입니다."며 소리를 낼 때는 윗턱의 가운데쯤을 노립니다."라며 두개골 속 과녁을 겨냥해 노래한다고 밝했다.

또한 어머니인 마츠다 세이코는 '천재형'이라며, "언제라도 정확하게 부를 수 있고, 발성하지 않고 나가서 그렇게 노래를 부르는 모습을 보고, 인간은 누구나가 저런 식으로 부를 수 없다고 생각했죠."라고 코멘트. 하지만 14, 15살 때 "나는 제대로 훈련하고 노력하지 않으면 저런 식으로는 될 수 없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절망했었죠."라고 말했다. 이어 "자신의 목소리에 콤플렉스도 있고, 자신의 노래에 자신이 없기 때문에, 몇배로 노력하고 그래도 사람 이하로 생각할 정도로 일상이 좌절입니다."고 말했다.

그리고 예능 활동 휴지 중, 일식 요리점과 다이닝 바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던 것도 밝혀, "2층의 다이닝 바에서 2층을 혼자서 돌 수 있게 되었습니다."라고 할 정도로 본격적으로 일한 것 같다. 당시 연예계에 돌아올 생각은 아니었지만, 좋아하는 다이치 마오 주연의 뮤​​지컬 제안이 들어와 "이것을 놓치면 다이치 마오 씨와 같은 무대에 설 기회는 없을 것."이라고 생각해 복귀. 이후 연예 활동에 대한 오디션에 떨어졌을 때의 분함을 디딤돌로 삼아 "다음이야말로 없다는 생각에 계속하고 있습니다."고 말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81726
4552
1507571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