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미 유키, 실루엣이 아름다운 40대 여성 탤런트 1위를 차지. 50대 1위는 쿠로키 히토미 <연예뉴스>




40대와 50대의 여성에게 '동 세대의 일본인 여성 탤런트 안에서 실루엣이 아름다운 성인 여성의 매력을 느끼는 사람은 누구인가?'를 묻는 설문에, 40대 여성 1위는 아마미 유키, 50대 여성 1위는 쿠로키 히토미였다는 것을 패션 통신 판매를 전개하는 일본 랜즈 엔드 '성인 여성의 체형 변화와 에이징 케어에 관한 조사'에서 나타났다.

조사는 8월 21~25일 5일간 40~59세의 여성을 대상으로 인터넷으로 실시. 유효 샘플은 1,000명으로 40대 여성이 매력을 느끼는 동 세대(40대)의 탤런트 1위는 전체의 55.6%가 응답한 아마미로, 50대 여성이 매력을 느낀 동 세대(50대)의 탤런트 1위는 전체의 46.4%가 응답한 쿠로키였다.

40대 탤런트 2위는 마츠시마 나나코(36.0%), 3위는 에스미 마키코(31.4%), 50대 탤런트 2위는 다이치 마오(29.4%), 3위는 히구치 카나코(28.2%)였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684856
5485
1484392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