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리시​​타 유리, 에로 씬은 "아찔해질 정도로 에로틱해요!" <그라비아 아이돌>




그라비아 아이돌인 모리시타 유리가 29일, 도내에서 열린 DVD '스트라이크 백 <1 시즌>'(판매 중 10,152엔 발매원 : 워너 브라더스 홈 엔터테인먼트)의 발매 기념 이벤트에 참석했다.



배우 설리번 스테이플스 T가 주연을 맡은 동 작품은 영국의 대 테러 극비 부대와 테러리스트의 싸움을 그리는 액션 드라마. 본작에 연관되어, 모리시타는 노출 전개의 섹시 밀리터리 패션으로 등장해 "힘들고 위험한 느낌."이라며 요염한 미소를 지으며 대답. 액션과 에로 장면이 볼거리인 본작이지만, "'이거 괜찬은거야!?'라고 할 정도로 몹시 에로틱합니다. 아찔해질 정도입니다."라고 수줍어하면서 설리번이 맡은 플레이 보이의 데미안에 대해 "섹시함이 견딜 수 없습니다! 여자가 용서할 수있는 귀여움. 일본에 오면 놀고 싶습니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런 모리시타는 "예전에는 육식계도 초식계도 비슷하게 좋아했는데 요즘은 육식계 남자에게 엉망으로 되고 싶습니다. 너무 아프지 않을 정도로."라고 M의 기운이 물씬 풍기는 발언으로 고백. 또한 "데미안은 만나고 나서 바로 '그런 느낌'이 되어 버립니다.(웃음)"고 말한 모리시타는 "나도 젊은 시젊었을 때는 있었는지도. 그렇지만, 여자회뿐이라 만남이 없어요."라고 대답했다. 할로윈이 다가오면서 최근에는 코스프레를 즐기는 그라비아 여자회에 바쁜 것 같고, "어제는 야부키 하루나짱과 하시모토 마나미짱이라든지 모였습니다. 나는 엉덩이가 절반 정도 노출된 신데렐라 공주를 했어요."라고 수줍어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494
4109
1535585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