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라시나 카나, 이상적인 부부상은 '하프 하프'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쿠라시나 카나가 11일, 도쿄 도내에서 열린 출연 드라마 '유감스러운 남편'(후지TV 계)의 제작 발표 이벤트에 화려한 기모노 차림으로 등장했다. 배우 타케노우치 유타카와의 교제가 보도된 쿠라시나는 이상적인 부부상에 대해 묻자 "'하프 하프' 힘든 때도 서로가 서로를 지원 해가면서 그런 부부가 되면 좋겠습니다."고 이상을 말했다.



이벤트에는 주연인 타마키 히로시, 키시타니 고로, 오오츠카 네네, 'EXILE'의 쿠로키 케이지도 참석했다. 일반 방문객도 아기와 함께 보내는 '마마 클럽 극장' 형식으로 진행된 점에서 부부 역을 맡은 쿠라시나의 인상에 대해 타마키가 대답하자, 회장은 아기의 울음 소리로 '대 합창'. 타마키는 "점점 목소리가...(커지고)"라고 쓴웃음을 지으면서 "성원, 감사드립니다."라고 그 목소리에 미소로 화답했다.



'유감스러운 남편'은 아이의 탄생을 계기로 아내의 가정 내 평가가 내려가 부부의 위기를 맞고 마는 타마키가 연기하는 주인공이 '최고의 아빠'로 성장하기 위해 분투하는 모습을 그리는 코메디. 14일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방송. 첫회는 15분 확대판. 첫 방송 날짜는 타마키의 생일이라는 것도 있고, 깜짝 생일 케이크를 받게 된 타마키는 관객의 축복에 감격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498930
6383
1475045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