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토 타쿠미, 주연 드라마 '섹시 외과의' 성인의 욕망이 소용돌이치는 의료 러브 스토리 <일드/일드OST이야기>




배우 사이토 타쿠미가 4월에 방송을 시작하는 후지TV의 연속 드라마 '의사들의 연애 사정'(가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에 주연을 맡는 것이 19일, 밝혀졌다. 사이토는 외과의 역으로 부임처의 대학 병원에서 이시다 유리코가 연기하는 외과의에게 끌려 간다라고 하는 역할. 미혼모인 육식계 여자 마취의를 아이부 사키, 바람둥이 외과의를 히라야마 히로유키가 연기한다.




동 드라마는 환자를 구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대학 병원의 체제에 반발하는 정의감이 강한 남성 의사가 기술을 연마하기 위해 부임한 대학 병원에서 선배 여성 외과의에게 이끌려가는 모습을 축으로 대학 병원 내에서의 출세 싸움, 연애, 불륜 등의 욕망을 그린다. 게다가 히로키 미야케, 이타야 유카, 이하라 츠요시, 나마세 카츠히사도 출연한다.




사이토는 "목요일 10시에 이 작품을 선택(보고) 할 수 있도록 이 극단(맴버)의 특색을 짙게 내세워가고 싶습니다."라고 분발하고 있다.




동 국의 나카노 토시유키 프로듀서는 "가장 섹시한 배우인 사이토 타쿠미 씨를 백의를 입히고 싶었습니다."라고 말하며, "이번에는 그를 벗기지는 않습니다. 그의 페로몬 넘치는 연기로 승부하고 싶습니다."라고 메시지를 걸고 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242606
4917
1513893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