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게임', 연속 드라마 첫 주연 기무라 후미노가 미혼모 역으로 분투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기무라 후미노가 연속 드라마 첫 주연을 맡은 '마더 게임 ~그녀들의 계급~'(TBS 계)이 14일 시작했다. 기무라가 연기하는 이혼녀·미혼모의 히로인·칸바라 키코가 셀레브들의 자녀들이 다니는 명문 유치원의 내실에 놀라면서도 특유의 파워풀함과 쾌활함, 인정의 깊이로 셀레브 마마들과 새로운 관계를 구축해 나가는 내용.



드라마는 뜻밖에 명문 유치원에 자녀를 보내게 된 연수입 250만엔의 미혼모의 분투를 그리는 이야기. 셀레브 마마로 개업의의 아내인 야노 사토코 역을 하세가와 교코, 키코의 중고교 시절의 동급생·카미야 유키 역을 칸지야 시호리, 전 커리어 우먼·고토 미도리 역을 아다치 유미, 유치원 엄마들의 절대적인 톱 오사다 마리에 역을 단 레이가 연기한다.



제 1 화는 도시락 가게를 개업하기 위해 조부인 테츠지의 집으로 옮겨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던 키코(기무라)는 5세가 되는 아들을 보육원에 맡기지 않으면 일을 할 수없는 상황에으로 지역 구청에서 해결해주지 못하자 궁지에 빠지지만, 나라오카 후미(무로이 시게루)와 만나 그녀가 원장을 맡고 있는 유치원에 입학할 수있게 된다. 자전거로 유치원까지 데려다 준 그곳은 부유층이 모이는 명문 유치원이었다......라고 하는 스토리.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 첫회는 15분 확대판.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508930
6383
1475046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