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케이 에미, 제복 차림으로 '일일 직장인'에 총무부에서 차 내오기 및 전구 교체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타케이 에미가 최근 연령 차별과 싸우는 신입 여​​성 직원 역으로 출연하는 새 드라마 '에이지 헤러스먼트'(TV아사히 계)의 크랭크인을 앞두고 동 국의 총무부에서 '일일 직장인'을 체험했다. 총무부에서 전화 응대와 천장의 전구 교체, 사내 방송 등에 제복 차림으로 도전한 타케이는 "상상도 하지 못했던 총무부의 다양한 일을 알 수있었습니다. 눈에 띄지 않지만 진심 어린 일이 모두에게 도움이 되고 있는지 알게 됐으며 나까지 자랑스러운 기분입니다."라고 밝히고 있다.



"전화 응대라든지는 역을 연기하고 있구나라는 생각을 하지 않으면 부끄러워서 할 수없는 부분도 있었어요. 발표시에 완전히 자신을 아나운서의 역할에 떨고 있었습니다."고 웃으며 밝힌 타케이. 특히 회의실의 사용 가능 여부에 고생한 것처럼 "가장 힘들었어요. 불시라는 것도 있고 상대에게 불쾌한 느낌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조금 두려움도 느꼈습니다."고 밝히며, "다시 한번 총무부 분이 없으면 회사는 안된다는 것을 실감할 수있었습니다. 당연하게 회사에서 편안한 환경을 만들어주고 있는 것은 총무부로 일본인다운 그윽함과 신경 씀씀이는 근사하다고 솔직하게 생각했습니다!"라고 말하고 있다.



'에이지 헤러스먼트'는 우치다테 마키코의 소설(겐토샤) 원작. 각본도 우치다테가 담당하고 있으며, 일에 의욕도 포부도 능력도 가진 신입 여​​성 사원·요시이 에미리(타케이)가 '여성 활용'은 말뿐인 옛 체질의 총무부에 배속되어 선배 여성 직원의 이지메의 표적이 되는 등 불합리한 괴롭힘에 맞서 싸우는......라고 하는 스토리. 이나모리 이즈미, 세토 코지, 카나메 쥰, 하라 미키에, 스기모토 텟타, 후키코시 미츠루, 아소 유미, 타케나카 나오토, 카자마 모리오, 고이즈미 고타로 등도 출연한다. 7월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293982
5743
1475717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