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흥행 성적]'히로인 실격'이 선두에 랭크 업 <영화뉴스>




28일 발표된 26, 27일의 영화 관객 동원 랭킹(흥행 통신사 조사)에 따르면, 전주 2위였던 여배우 키리타니 미레이 주연의 '히로인 실격'이 공개 2주 만에 처음으로 선두를 획득했다. 이번 작품은 '별책 마가레트'(슈에이샤)에서 연재되고 있던 코다 모모코의 만화를 실사화 한 작품으로, 주말 이틀 동안 약 19만 6,500명을 동원했다. 흥행 수입은 약 2억 3,400만엔이었다. 누계 동원 수는 95만명으로 누계 흥행 수입 11억엔을 목전에 두고 있다.



2위는 이시야마 하지메의 인기 만화 '진격의 거인'을 실사화 한 2부작의 전편 '진격의 거인 ATTACK ON TITAN 엔드 오브 더 월드'로 주말 이틀 동안의 동원 수는 약 11만 2,500명으로 박스 오피스 약 1억 5,900만엔이었다. 누적 흥행 수익은 10억엔을 돌파하고 있다.



3위는 정장을 입는 순간 1.5센티미터의 마이크로 사이즈가 된다는 마블 스튜디오의 '이질'(異質) 히어로의 활약을 그린 '앤트맨'이 랭크 인. 주말 이틀 동원 수는 약 9만 6,600명, 흥행 수입은 약 1억 3,700만엔. 4위는 시노하라 료코 주연의 '언페어 the end', 5위는 인기 애니메이션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의 스탭이 제작한 것으로 화제인 극장판 애니메이션 '마음이 외치고 싶어한다'(心が叫びたがってるんだ。)로 3위 이하 10위까지는 지난주와 같은 순위였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4930
4552
1507506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