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무라 요시노, 총액 29억엔의 주얼리에 매료 '마음의 위안' <패션뉴스>




여배우 기무라 요시노(39)가 15일, 도내에서 열린 '해리 윈스턴 긴자 본점' 리뉴얼 오픈 행사에 대담하게 어깨를 드러낸 블랙 드레스 차림으로 참석했다.  



60캐럿의 다이아몬드 목걸이, 사파이어 반지 등 총액 약 29억 엔의 주얼리를 착용하고 "이렇게 훌륭한 주얼리를 착용하게 해주신 것은 처음있는 일입니다. 매우 두근두근합니다."라고 긴장한 기색. "눈은 물론 마음의 위안도 되네요."라고 감탄했다.  



특히 자신의 탄생석인 다이아몬드를 제일 좋아한다며 "돌은 자신을 지켜주는 것. 얼핏보고 멋지다라고 생각하는 돌은 수호신이 되어 줬습니다."라고 절실히. "나도 할머니로부터 받은 액세서리가 있는데요 부적으로 착용하고 있고, 두 딸에게 줄 수 있기 때문에 좋은 것은 계속 사용하고 있습니다."라고 미소 짓고 있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4121126
8836
1482632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