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리타니 미레이, 웨딩 드레스를 입고 야망을 재연 "다음야말로 자신의 결혼식에서!"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키리타니 미레이가 25일 방송되는 TV아사히 계의 주연 드라마 '스미카 스미레 45세 젊어진 여자'(매주 금요일 23:15~24:15 ※일부 지역 제외)의 최종회에서 순백의 웨딩 드레스를 선보이는 것이 밝혀져, 22일 사진이 공개됐다.

동 드라마는 남자 친구 없는 경력 65년의 키사라기 스미레(마츠자카 케이코)가 45세 회춘한 키사라기 스미레(키리타니)로 청춘으로 돌아가는 러브 스토리. 키리타니는 지금까지 일로 몇번이나 웨딩 드레스를 입은 경험이 있다고 하는데, "실은 항상 '다음야말로 자신의 결혼식에서...!'라고 생각하면서 입고 있어요.(웃음)"라며 야망을 밝힌다.



이상적인 결혼식은 '가든 웨딩'이라며 "옛날부터 해외 결혼식 등을 보고 있는데, 오픈된 장소에서 하는 것이 즐거운 분위기가 난다고 생각했죠. 드레스는 앤틱한 것이 좋다더군요! 그래서 이번 드레스는 이상형에 너무 가까운 타입이에요."라고 만족스러운 모습. "예식 장소는 해외든 국내드 어디라도 좋은데 언젠가는(이상의 결혼식을) 실현시키고 싶네요."라고 드레스를 입은 기쁨으로 자신의 미래의 상상을 펼치고 있었다.

이번에는 마츠자카도 키리타니와 커플 웨딩 드레스 모습을 선보이고 있으며, 마츠자카는 "이 나이에 다시 입혀 주시니까 쑥쓰럽네요."라면서도 만족스러운 표정으로 기뻐했다. "이번에는 원단도 디자인도 세련되고 진짜 지향해오던 아주 고급스러운 드레스! 정숙하고 순수한 키요시 씨와 스미레 씨에게 딱이군요. 저도 매우 엄숙한 기분이 되었습니다."고 소감을 말했다.

지난 제 7화에서 스미레는 5년 만에 재회한 첫사랑·마시로 유우세이(마치다 케이타)하테 프로포즈를 받았지만, 속이 70세라는 실체를 생각하자 복잡한 심경에 빠진다. 25일 최종회에서 결혼식을 올리게 되는데, 키리타니는 "한층 놀라거나 두근거리는 장면도 있지요. 여러분, 꼭 끝까지 두근두근해주세요!"라고 어필하고 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205511
3865
1509994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