벳키, 104일만의 출연 '킨스마' 평균 시청률은 칸토 24.0%·칸사이 23.4% <연예뉴스>



탤런트 벳키가 104일 만에 안방에 복귀한 13일 TBS 계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나카이 마사히로의 금요일의 스마일들에게'(매주 금요일 20:57~)의 평균 시청률(칸토 지구)이 24.0%였더 것이 16일, 밝혀졌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엔딩 21시 58분에 26.6%에 달했다.

벳키는 게스노키와미오토메의 보컬인 카와타니 에논과의 불륜 소동으로 예능 활동을 휴업하고 있었지만, 레귤러를 맡고 있는 '킨스마'에 오래간만에 텔레비전 출연.

이날 방송은 4월 30일 이바라키에서 열린 연례 '혼자 농업'의 로케의 현장을 방송하며 벳키는 도중에 합류해 나카이 마사히로 등 출연진이 지켜 보는 가운데 "시청자 여러분 '킨스마' 출연자 여러분, 스탭 여러분, 이번에는 사사로운 일로 불편을 끼쳐 드려 정말 죄송했습니다."고 눈물로 사죄했다.

세간의 큰 주목을 받아 이날 방송 평균 시청률(칸토 지구)은 24.0%를 기록하며 4월 29일 마지막 방송 16.8%에서 7.2 포인트 상승했다. 한편, 칸사이 지구는 23.4%였다.

또한, 올해의 '사과 방송'에서는 SMAP가 해산 소동 속에서 생방송에 출연한 1월 18일 후지TV 계 'SMAP×SMAP'이 칸토 지역에서 평균 31.2%, 칸사이 지구에서 29.7%를 기록했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칸토 37.2%, 칸사이 33.8%를 기록하고 있다.

시청률 수치는 비디오 리서치 조사.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487875
5118
14793252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