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성주 나오토라' 첫회 시청률은 16.9%로 굿 스타트 <일드/일드OST이야기>




여배우 시바사키 코우가 주연을 맡는 2017년의 NHK 대하 드라마 '여자 성주 나오토라'의 첫 회가 8일 방송되어 평균 시청률은 16.9%(이하 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했다. 지난해 '사나다마루'의 첫회 19.9%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순조로운 스타트를 끊었다.



'여자 성주 나오토라'는 56번째의 대하 드라마로 각본에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JIN-仁-' 등의 모리시타 요시코가 담당한 오리지널 작품. 주인공인 나오토라는 에도 막부 말기의 대로·이이 나오스케의 조상으로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중신·이이 나오마사의 양모에 해당하는 인물. 좋은 가문의 당주·나오모리의 외동 딸로 태어났지만 어려서 약혼자와 생이별 후 출가. 이윽고 남자의 이름으로 가독을 이어 이마가와, 타케다, 도쿠가와가 영지를 노리는 가운데 지혜와 용기를 의지하여 동료와 힘을 합쳐 나라를 다스리고며 어린 상속자의 목숨을 지키면서 살아 간다...... 라는 스토리가 전개된다.



제 1 회 '이이노야(井伊谷)의 소녀'는 텐분(天文) 13(1544)년, 오토와(아라이 미우짱, 이후 나오토라)는 토오토우미국·이이노야에서 당주인 아버지의 나오모리(스기모토 텟타)와 어머니 센가(자이젠 나오미) 아래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었다. 소꿉 친구인 카메노죠(후지모토 카나타)와의 혼담 이야기가 날아와, 당주 자리를 잇는 거라고 믿고 있었던 오토와는 처음에는 당황했지만, 곧 카메노죠의 아내로 이이가(家)를 보필할 것이라고 마음속으로 결정한다. 그러나 카메노죠의 아버지·이이 나오미츠(우카지 타카시)가 주가(主家)인 이마가와 요시모토(슌푸테이 쇼타)로부터 모반의 의심을......라는 스토리였다. '여자 성주 나오토라'는 NHK 종합에서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외에 방송. 첫회는 15분 확대판으로 방송되었다.









덧글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풍경


구글검색창


접속자국가

free counters

통계 위젯 (화이트)

1712508
19609
1331442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