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미즈 후미카, 트위터에 호소. '누군가 알아채고', '사실이 지워질 것' <연예뉴스>




종교 단체 '행복의 과학'에 출가를 표명한 여배우 시미즈 후미카가 13일 심야, 트위터를 경신했다.

시미즈는 '출가뿐만 아니라 누군가 아슬아슬하다고 말했던 부분에 숨겨진 것을 누군가가 알아차릴수 있도록 또 하나의 사실이 이제 지워진 것 같다'라고 호소.

12일 '행복의 과학'이 발표한 시미즈 친필 메시지는 '일의 내용에 마음이 따라가지 못하는 부분이 있어 제대로 된 생활을 보낼수 없었고 매일 빠듯한 상태였습니다'라고 기록되어 있으며, 이번 트윗은 그 부분에 대해 언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시미즈는 12일 트위터에 '힘 있는 성인의 무서운 부분을 보면 꿈을 꾸는 젊은이는 생글생글 웃으면서 모두를 수긍하게 됩니다. 그런 가운데 닳아가는 마음을 지키려고 한 것은 사무소가 아니었습니다'라고 털어놓고 있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648710
5118
1479627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