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다 에라이자, 영화 첫 주연으로 궁도 여자에게 '인사하고 키스' 실사화로 "가슴이 두근거리는 연애." <영화뉴스>




모델이자 여배우인 이케다 에라이자가 인기 소녀 만화를 실사화하는 '인사하고 키스'(一礼して、キス/후루사와 켄 감독/올 가을 공개 예정)에서 영화 첫 주연을 맡는 것이 13일, 밝혀졌다. 고등학교 궁도부 선배 여자와 후배 남자의 가슴이 두근거리는 러브 스토리로 이케다는 궁도에 몰두하는 여고생 키시모토 안 역. 안을 사랑하는 후배·미카미 요우타 역은 특촬 드라마 '동물 전대 쥬오쟈'의 쥬오쟈 이글/카자키리 야마토를 연기한 배우 집단 'D-BOYS'의 나카오 마사키가 맡는다.



영화는 카가 얏코(加賀やっこ)의 동명 만화(쇼우갓칸 '베츠코미 플라워 코믹스') 원작. 6년간 궁도에 몰두하고 있던 고등학교 3학년 키시모토 안(이케다)은 차기 부장으로 연습을 거의 하지 않지만 대회에서 우승 해버리는 후배·미카미 요우타(나카오)를 지명하지만, 미카미는 안에게 부탁을 한다......라는 전개로 안이 궁도를 하는 모습에 사랑에 빠진 요우타의 오로지 한결같은 짝사랑이 그려진다.



이케다와 나카오는 크랭크인 2개월 전부터 궁도의 연습을 쌓아 촬영에 임했다고 말하며, 카가 감독은 "성과가 촬영 현장에서 마음껏 발휘되어 있습니다. 또한 연습을 통해 두사람의 거리감도 완전히 안과 미카미가 되어 있으며, 두명의 자연스러운 연기에 매일 매료되어 있습니다."라고 반응을 밝히고 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06880
4552
1507352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