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다 마사키, 혼다 츠바사는 '세후레' 설! 사무소는 '공동 출연자 킬러' 은폐에 긴장의 분위기? <드라마/가요특집>




일부 스포츠지에서 스다 마사키와 혼다 츠바사의 열애가 보도했다. 공동 출연 경력은 있지만 확실한 증거가 없는 해당 보도에 대해 팬들과 다른 미디어는 당황하는 기색의 반응을 보이고 있지만, 예능 프로 관계자는 '기사는 절반의 정답. 따라서 쌍방 사무실도 분명한 코멘트를 낼 수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 이유는?




4월 1일자 '데일리 스포츠'는 지난해 10월기 연속 드라마 '수수하게 대단해! 교열걸 코노 에츠코'(니혼TV 계) 촬영 후 스다와 혼다는 관계가 깊어져 교제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스다의 소속사 탑 코트는 '공동 출연자 중 한명'. 한편, 혼다의 소속사 스타 더스트 프로모션도 '친구 중 한명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데일리'의 라이벌 스포츠 신문도 한결같이 '교제를 부정'이라고 보도하고 있지만 다른 언론은 '부정하지 않고 있다'라고 전하고 있습니다."(예능 라이터)




이 보도에 대해, 특히 진화에 기를 쓰고 있는 것은 스다 측으로 "지난해 동 사무소의 나리미야 히로키가 갑자기 은퇴를 발표했을 때처럼 사무실 안은 긴장감이 돌고 있습니다."(예능 프로 관계자)라고한다.

"정확히 말하면 두 사람은 정식으로 교제하고 있는 사이는 아니지만, '친구 이상'의 관계가 있는 것으로 보고 있으며 거의 틀림 없다고 할 수 있죠. '데일리'뿐만 아니라 다른 언론도 그 정보는 캐치하고, 제 1보가 우연히 스포츠 신문이었다는 이야기입니다. 다만, 양쪽 모두에 진검 교제라는 생각이 아닌만큼, 부정도 긍정도 하기 어려운 상황인 것 같습니다만......"(예능 관계자)




탑 코트가 교제 보도에 대해 미적지근한 코멘트를 하며 뒤로는 진화에 기를 쓰고 있는 이유는 스다의 '공동 출연자 킬러'의 모습을 세상에 전하고 싶지 않다는 생각에서인 것 같다.




"과거에는 니카이도 후미, 코마츠 나나와도 소문이 있습니다만, 모두 '진검 교제'는 아니었다고 합니다. 다만, '깊은 관계'가 있었다고 업계에 알려져 있죠. 이번 혼다도 정면으로 교제를 부정 해 버리면 앞으로 막상 주간지 등에 찍혀 버린 경우 변명이 되지 않게 되어 버립니다. 또한 스다가 다른 여자와 찍혀 버렸다면 '혼다는 단순한 섹O 프렌즈였군'이라고 되어 버립니다. 본인은 그것을 '별로 나쁜 일은 아니다'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 같고, 오히려 신경을 너무 쓰고 있는 사무실에 불만을 품고 있는 모습입니다."(예능 라이터)

현 단계에서는 세상에서 '미남미녀의 신선한 커플'인 스다와 혼다. 과연 두 사람은 앞으로 어떤 관계를 구축해 나갈 것인가.











풍경


구글검색창


접속자국가

free counters

통계 위젯 (화이트)

2342508
19609
1331448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