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 아이돌 A의 비디오 유출 소동. '흑막은 체포?', 'A도 위험'이라고 소문이 도는 이유 <드라마/가요특집>




8월 4일 발매의 '프라이데이'(코단샤)가 현역 아이돌 A에 의하 '매춘'와 '꽃뱀' 증거 성관계 동영상을 입수했다고 보도했다. A는 예능 프로 사장· C에게 지시받아 청년 실업가·B와의 성관계 장면을 도촬. C사장은 그 동영상을 소재로, B를 협박하고 있었다고 한다. 그리고 이 C사장이 조만간 공갈죄로 구속된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고 한다.




"게재된 9​​장의 사진은 모두 동영상에서 캡처한 것 같고, 성관계 장면 이외에도 A가 C사장과 전화로 대화를 하고 있는 모습까지 동영상에는 분명하게 들어 있습니다. 또한 보도되는 것은 B에 대해서 뿐입니다만, A와 다른 대형 사무실 간부와의 성관계 동영상도 존재한다고 합니다."(예능 프로 관계자)

'현역 탤런트 성관계 동영상 유출'만으로도 충격적이지만 A가 매춘, 그리고 꽃뱀을 하고 있던 것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B 씨는 '프라이데이'의 취재에 C사장으로부터 1,000만엔 이상을 갈취당한 것을 고백. 이때문에 업계에서는 'C사장은 조만간 구속될 것이 확실해'라고 되어 있습니다 .C사장은 몇 년 전에도 협박 사건을 일으키고 있으며, 이 경우에는 소속된 여자 연예인을 공갈 협박으로, 경시청에 체포된 바있습니다. 그리고, 만일 이번 건이 사건으로 확정되면, 당연히 수사는 A 자신에게도 미치는 것입니다."(예능 프로 관계자)

유출된 동영상에는 A가 매춘이나 꽃뱀을 하고 있다는 증거이기 떄문에 경우에 따라 A 자신까지 체포될 가능성도 있다.




"A는 일련의 동영상을 두고 주위에 '절대로 자신은 관계 없다'라고 해명하고 있지만, 그 해명이 어디까지 통용될까요... 현 단계에서는 일부 인터넷이나 업계에서 가십이 떠돌고 있는 정도입니다만, 어느 사건으로 C사장과 A의 이름이 대대적으로 보도되는 날이 올지도 모릅니다."(주간지 기자)

과연 이 소동은 일각에서 '소문'으로 극복해 나갈 것인지, 아니면...



*본문속 이미지의 아이돌은 사건과 무관합니다.












풍경


구글검색창


접속자국가

free counters

통계 위젯 (화이트)

11293328
16397
1337761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