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쿠라이 쇼, '사쿠라이 교장' 깜짝 등장에 학생들이 절규. 전교 집회에서 성원 <일드/일드OST이야기>




인기 그룹 '아라시'의 사쿠라이 쇼와 여배우 타베 미카코가 13일, 10월 스타트의 연속 드라마 '먼저 태어났을 뿐인 나'(先に生まれただけの僕/니혼TV 계)의 PR을 위해 코쿠시칸 중·고등학교(도쿄도 세타가야구)를 깜짝 방문했다. 전교 집회에서 '다른 학교의 교장 선생님'으로 사쿠라이가 등장하자마자 약 850명의 중고생들로부터 "어!", "꺄악!"이라는 깨질듯한 환성이 일어나고 사쿠라이의 인사가 들리지 않을 정도의 고조를 보였다.



드라마가 사쿠라이가 맏은 주인공인 나루미 료스케가 우연히 사립 고등학교의 교장이 되는 이야기이기 때문에 두 사람이 학교의 전교 집회에 등장했다. 드라마에서 나루미의 연인을 연기하는 타베가 "나는 연인 때문에......"라고 이야기하려고하면 남자들로부터 "부부!"라는 목소리가 나오는 장면도 있었다.



또한 마지막으로, 사쿠라이는 학생들을 향해 "안녕하세요, 교장인 나루미 료스케입니다. 정정합니다. 사쿠라이 쇼입니다."라고 인사하며, "내가 쟈니즈 사무소에 들어간 것이 중학교 2학년 때로 내가 아라시가 된 고등학교 3학년 때로 딱 여러분 정도의 시간이었다고 생각합니다."고 회고. 드라마의 대사를 사용하면서 "학교가 사회의 모든 것은 아닙니다. 친구 관계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더라도 학교 밖에도 동료가 있을지도 모릅니다. 그것은 나에게 있어서는 쟈니즈의 동료였죠.하고 싶은 것을 발견, 그것은 결과적으로 재미와 성공으로 연결되지 않을지도 모르지만, 도전 해보는 것이 다른 사회에 큰 첫 걸음일까?"라고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성원을 보내고 있었다.



'먼저 태어났을 뿐인 나'는 '료마전', '구명병동 24시', '우미자루', '갈릴레오'의  후쿠다 야스시가 각본을 맡고 'Mother', 'Woman', '유토리입니다만, 무슨 문제 있습니까?'의 미즈타 노부오가 연출을 맡은 오리지널 사회파 엔터테인먼트 작품. 민간 기업이 경영하는 '부실'화 된 사립 쿄메이칸(京明館) 고교를 무대로, 학교의 경영을 살리기 위해 대기업 종합 상사·카시마츠 물산의 상사원·나루미(사쿠라이)가 파견되고, 교육 현장을 전혀 모르는 나루미는 갑자기 '교장'이 된다는 입장과 지금까지의 비즈니스 상식과는 동떨어진 '학교'라는 현장의 실태에 당혹해한다......라는 스토리. 아오이 유우, 세토 코지, 이가와 하루카, 카자마 모리오, 타카시마 마사노부도 출연한다. 10월 14일 스타트로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 첫회는 14분 확대.











풍경


구글검색창


접속자국가

free counters

통계 위젯 (화이트)

22262876
19609
1331630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