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야 에리카, 베이비레이즈 해산 후 첫 그라비아로 성인의 성적 매력을 발휘! '전무후무한 미소녀'가 극상의 바디를 해금! <드라마/가요특집>




올해 9월에 해산한 아이돌 그룹 '베이비 레이즈 JAPAN'의 전 리더 덴야 에리카(傳谷英里香/23세)가 발매 중의 '주간 플레이보이' 51호(슈에이샤) 표지&권두 그라비아에 등장. 해산 후 첫 그라비아에서 초극상의 바디와 섹시한 어른의 성적 매력을 과시, 남성들의 지지가 급상승할 것 같은 기색이다.




덴야는 2012년에 결성된 베이비 레이즈의 리더로 활동하고 이듬해 코단샤 주최의 아이돌 오디션 '미스 iD'의 결승전에 선정되는 등 뛰어난 미모와 캐릭터성으로 주목도가 높았다. 인기 프로그램 '세계 이상한 발견!'(TBS 계)에 출연해 첫 등장부터 갑자기 퍼펙트상을 수상한 박식함도 화제가 되었다. 올봄에 잡지에서 처음으로 본격적으로 수영복 그라비아에 도전한 것으로 '전무후무한 미소녀', '인어 바디' 등으로 떠들썩하며 그룹의 팬 이외로부터도 크게 주목받는 존재가 되었다.



그룹 해체 후 솔로 활동을 본격화하고 있으며, 이번 화보는 '해방'을 주제로 비키니 차림 등으로 압권의 美바디를 아낌없이 선보였다. 분명히 그룹 시절보다 과격도가 증가하며 솔로로 다음 단계로 진행했다는 것을 실감케한다. 그라비아는 10페이지라는 대 볼륨으로 게재되며 차기 그라비아 퀸 후보로 기대도의 높이를 엿보게하고 있다.



덴야는 3일자 자신의 트위ㅌ에서 "오늘 주간 플레이보이 발매! 표지&10페이지로 다채롭습니다! 새로운 결의의 '뒤'와 '앞'을 주제로 대만에서 촬영했습니다! 꼭 봐주세요!"라고 팬에게 보고. 동시에, 비치는 의상으로 가슴의 굴곡을 대담하게 노출시킨 고지샷을 게시했다.



이에 넷상에서는 '위험해! 덴짱 너무 귀여워!', '초 섹시하다', '거의 여신', '지금까지 본 적이 없었던 새로운 덴짱을 볼 수 있었습니다!', '굉장한 타입' 등 극찬의 코멘트가 쇄도. 솔로로의 결심이 담긴 화보로 큰 반향을 일으키며 많은 남성들을 매료시키고 있는 것 같다.



덴야는 농구, 육상, 수영을 잘하는 스포츠 미녀이며, 그룹 시절 댄스로 단련한 것도 있고 적당히 긴장된 신축성있는 바디로 완성. 그 극상의 바디가 이번 화보에서 크게 개방되어 성인의 섹시한 일면도 내비쳐짐으로써 새로운 매력을 느끼게 한다.



'정통파 미소녀'로 네츄럴한 외모도 평가가 높고, FJ 넥스트 '갈라 맨션' 시리즈의 CM에 출연하는 등 폭 넓은 분야에서 활약. 또한 올해 11월에 그리운 게임을 무대화 한 '열혈 경파 쿠니오 군~싸움 연무 편~'에 출연해, 양키 미소녀를 연기하는 등 여배우도 활발 하고 있다. 이전의 '세계 이상한 발견!'에 출연했을 때도 함께 인기와 지명도가 부쩍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강렬한 임팩트를 내고 있는 이번 화보는 솔로로의 도약의 큰 원동력이 될 것 같은 기색. '아이돌'이라는 틀에서 벗어나 그녀가 어떤 활약을 보여줄 것인지, 앞으로가 기대되는 인재라고 할 수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2881594
11983
1445893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