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마자키 히로나', 영화 '몬스터 헌터'로 할리우드 데뷔. '접수양' 역에 <영화뉴스>




여배우, 여성 패션 잡지 'JJ'(코우분샤)의 레귤러 모델을 맡고 있는 야마자키 히로나가 인기 게임 원작의 실사 영화 '몬스터 헌터'(폴 W·S·앤더슨 감독, 2020년 예정)로 할리우드에 데뷔하는 것이 13일, 알려졌다. 야마자키는 게임에서 플레이어 게임과 스테이지, 몬스터에 대해 설명하는 역할의 '핸들러'(안내양)으로 발탁되었다.

야마자키는 1994년 4월 25일 출생, 치바현 출신의 24세. 지금까지 영화 '신이 말하는대로'(2014년), 'orange-오렌지-'(2015년), '치어☆댄스~여고생이 치어 댄스로 전미 우승해버린 진짜 이야기'(2017년) 등 출연. 이번 출연에 대해 "할리우드 영화, 액션, 아프리카 로케, 모든것이 처음이라 두근거렸습니다."라고 출연을 기뻐하고 있다.



야마자키와 대면한 주연 밀라 요보비치는 "너무 귀엽고 마치 게임에서 튀어나온 것 같았다. 그녀라면 핸들러라는 역을 확실하게 연기해낼 것이라고 확신했어."라고 코멘트. 앤더슨 감독은 야마자키를 기용한 이유에 대해 "게임에 등장하는 핸들러라는 캐릭터 자체라고 느꼈습니다. 호기심 밝고 몬스터들이 지배하는 세계라는 미지의 환경에 팀과 함께 모험하는 모습이 그녀의 할리우드 작품 출연에 대한 열정도 전해져오고 동료(아이보)에 참여해달라고 했습니다."고 말했다.

영화는 갑자기 폭풍에 휘말린 국제 연합군은 초거대 몬스터들이 사는 신세계에 도착. 대장인 아르테미스(요보비치)들의 전력은 초거대 몬스터들에게 전혀 통하지 않았지만, 신세계에서 만난 정체불명의 남자와 함께 직면......라는 전개.


ps.헐리우드 데뷔작이 '빻빻이'라니....'아이보'라니....ㅋ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76984
5819
1481940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