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마리, 섹시한 포즈로 '콘돔' 홍보! <종합뉴스>



여배우 아베 마리가 최근 72개월 연속 일본 콘돔판매 상자수 선두를 기록하고있다. '사가미 오리지널 002'(사가미 고무산업)의 3대째 홍보 대사로 취임중인 그녀는, "외형은 초식계 같지만, 내용물은 늑대처럼 욕망을 부딪쳐 오는 남성이 가질 수 있는 제품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제품에 대해 홍보했다. 

아베는 요염한 미소를 선보이면서 이 제품을 어필했다. 요즘 증가추세에 있다고하는 섹스리스에 대해 '불평'하고 나선 아베에게 홍보 대사는 첫 경험. 탤런트 MEGUMI가 디자인한 섹시한 의상을 입고 '사랑하는 연인 사이에는 LOVE=콘돔이 필요'라는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분투했다. 또한 지금까지 거쳐간 홍보대사는 아이자와 히토미(2009년), 타니 모모코 (2010년)가 기용된 바있다.




덧글

  • 별이되어버린나 2011/07/08 01:48 #

    콘돔 광고..역시 성진국! 우리나라도 이런문화가 정착되야할텐데....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79551
3678
1542918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