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원작만화의 실사화에 성공한 드라마!? 1위는 '노다메 칸타빌레' <드라마/가요특집>




올 여름 드라마 '비바 BLUES', '명탐정 코난 쿠도 신이치에게 도전장'(모두 니혼TV 계) 등의 라인업이 상징하듯 최근 몇년간 인기 만화의 실사화가 잇따르며 드라마 세계의 트랜드가 되고있다. 스토리성이 풍부한 만화는 실사와 친화성이 높은것이 사실이지만, 원작에 대한 이미지가 강한만큼 모두가 납득하는 작품은 좀처럼 만나기는 쉽지 않은법. 그래서 ORICON STYLE이 '실사화에 성공했다고 생각하는 만화 원작의 드라마'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음악 만화의 대표격인 우에노 쥬리&타마키 히로시 더블 주연으로 실사화된 '노다메 칸타빌레'(후지TV 계)가 1위에 선정됐다. 




충실하게 재현된 코믹감은 물론, 리얼리티 넘치는 연주 장면은 "기대 이상이었습니다"(카나가와현/40대/여성)라는 평으로 많은 호평을 받았다. 이색 코미디 인기 만화가 니노미야 토모코 씨가 그린 클래식 음악을 소재로 한 이 작품은 변태로 비유되는 파격적인 주인공 '노다메'를 비롯해 그를 둘러싼 동료들도 색다른 캐릭터 뿐이기에 "개성적인 등장 인물의 이미지와 배우의 연기가 훌륭하게 일치하고 있었습니다"(미야기현/20대/여성)라는 의견과, 절묘한 캐스팅을 통해 원작 팬들도 감탄할 정도. 또한 배우진이 실제로 연습을 해왔다는 연주 장면은 만화에서는 들리지 않는 오케스트라의 '소리의 세계'를 현장감 넘치게 표현. 조금 문턱이 높았던 이 음악 장르의 이미지를 뒤집은 후 일대 '클래식 붐'을 일으킬 정도의 영향력을 자랑하는 드라마로 완성되었다.  




이어 2 위는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카미오 요코씨의 원작 만화인 청춘 러브 스토리의 금자탑 '꽃보다 남자'(TBS 계)가 등장. 원작은 해외에서도 인기가 높고, 한국에서도 실사화된 바있다. 일본판에서는 잡초처럼 씩씩하게 사는 여고생 마키노 츠쿠시 역을 이노우에 마오가, 재벌의 후계자로 '자기 중심적 케릭터'의 도묘지 츠카사 역을 아라시의 마츠모토 준이 호연하며 만화와 마찬가지로 호흡이 척척 맞는 조합을 실사에서도 훌륭하게 재현했다. "원작과 다른 부분도 있었지만, 드라마로서의 장점이 무척 재미있었습니다"(도쿄도/10대/여성)라는 의견과 각본의 장점을 평가하는 목소리가 눈에 띄었으며, 2005년 방송된 시즌 1의 속편, 그리고 완결편은 영화화도 되는 등 대형 히트작이 되었다.




3위는 시리즈 누계 출하 680만부를 돌파한 역사 의학 로망 코믹스를 오오사와 타카오 주연으로 극화한 'JIN -仁-'(TBS 계)가 차지했다. 에도 막부 말기에 타임 슬립한 뇌수술 전문의인 주인공 미나가타 진이 의료기구도 제대로 갖춰지지않은 가운데 '생명의 고귀함'과 마주보는 모습을 그린 이 원작은 올해 5월 '제 15 회 테즈카 오사무 문화상 만화 대상'을 차지하는 등 전문가들에게도 평가도 높은 이색 작품. 드라마는 손에 땀을 쥐게하는 리얼한 치료 장면과, 사카모토 료마를 비롯한 실제 위인들도 등장하는 장대한 세계관을 재현, "매주 보는 것이 몹시 기다려지는 드라마였습니다"(카나가와현/20대/남성)라는 의견 등으로 남녀 세대를 불문하고 폭넓은 팬들을 확보했다. 지난달 말 방송된 완결편의 최종회는 모든 시리즈를 통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평균 시청률 26.1%(비디오 리서치 칸사이 조사)를 기록하고 완성도 만족의 모두 흠잡을 데 없는 솜씨를 증명한 결과가 보여줬다.  



4위. 김전일소년의 사건부

 

5위. 루키즈



6위. 고쿠센


7위. Dr.코토 진료소


8위. 우미자루


9위. GTO


10위. 도쿄러브스토리

 

팬들의 엄격한 시선이 항상 빛나는 만화 원작의 드라마. 인기작인만큼 화제성은 보장되지만, 자칫 통속 예술의 각인으로 찍힐수도 있는 부담을 수반하는것도 이 드라마의 무서움. 그런 가운데, TOP10에는 원작을 충실히 재현하면서도 실사판으로 풍부한 재미와 드라마 역사에서도 '명작'이라고 할 수있는 작품들이 이름을 올렸다. 같은 장르의 드라마가 풍부한 요즘, 다음은 어떤 작품의 캐릭터가 만화의 세계에서 튀어나올지 새로운 명작의 탄생을 기대하고 싶다.


-만화 원작 드라마 TOP10-


1위. 노다메 칸타빌레 (우에노 쥬리, 타마키 히로시) 원작자(니노미야 토모코; 코단샤)

2위. 꽃보다 남자  (이노우에 마오, 마츠모토 준) 원작자(카미오 요코; 슈에이샤)

3위. JIN -仁-  (오오사와 타카오, 아야세 하루카) 원작자(무라카미 모토카; 슈에이샤)

4위. 김전일소년의 사건부 (도모토 츠요시, 토모사카 리에, 마츠모토 준, 스즈키 안) 원안(아마기 세이마루) 원작(카나리 요자부로) 작화(사토 후미야) 코단샤

5위. 루키즈 (사토 류타, 이치하라 하야토) 원작자(모리타 마사노리; 슈에이샤)

6위. 고쿠센 (나카마 유키에) 원작자(모리모토 코즈에코; 슈에이샤)

7위. Dr.코토 진료소 (요시오카 에이코, 시바사키 코우) 원작자(야마다 타카토시; 쇼가쿠칸)

8위. 우미자루 (이토 히데아키, 카토 아이) 원작자(사토 슈호; 쇼가쿠칸)

9위. G.T.O (소라마치 타카시, 마츠시마 나나코) 원작자(후지사와 토오루; 코단샤)

10위. 도쿄러브스토리 (스즈키 호나미, 오다 유지) 원작자(사이몬 후미; 쇼가쿠칸) 

 



덧글

  • OuraMask 2011/07/19 22:19 #

    JIN은 원작을 보진 않았지만, 원작이 아무리 재밌다 한들 드라마의 감동을 그대로 전할수 있을까...라는 의문이 들 정도로 드라마가 너무 강렬했습니다 ㅠ

    그나저나 도쿄러브스토리가 원작이 있는 드라마였군요. 처음 아는 사실이네요.
  • fridia 2011/07/20 00:40 #

    굉장히 유명한 만화로 알고 있어요. 제가 이걸 만화책으로 먼저 봤는데 거의 10년 전에 나온작품으로 알고 있습니다.

    진은 드라마보다는 원작의 만화를 먼저 봤는데 Oura님 말씀처럼 원작을 뛰어넘는 작품으로 대박을 치더군요. 오오사와 타카오 외에도 정말 인상깊었던 연기는 사카모토 료마역을 맡은 배우 우치노 마사아키였습니다. 그밖에도 부드럽지만 강한 여인상을 잘 표현한 아야세하루카의 연기와 노카제 역의 베테랑 여배우 나카타니 미키 등 캐스팅만으로도 첫 시작 전부터 기대를 하게 만들었지욤.
  • 루리도 2011/07/20 00:52 #

    1~3위는 누가 봐도 대박 작품들이네요..^^
    원작도 훌륭하지만, 드라마로도 잘 만든 작품들이였죠...

    개인적으론 10위 도쿄러브스토리 정말 좋아합니다...
    원작 먼저 봤고, 드라마도 꽤 늦게서야 봤었더랬죠.
    저 예전 작품이 20년이 지나 뽑은 랭킹에 들어가 있다는 자체만으로도 대단한거라 생각합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232511
3865
1509997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