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오노마치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오노 마치코, 경찰 조직의 어둠에 도전하는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 형사 역에 '정사 씬'&'액션'에도 전력 투구

여배우 오노 마치코가 올 가을에 방송되는 스페셜 드라마 '저격'(TV아사히 계)에서 경찰 조직의 어둠에 도전하는 무모한 여형사 역으로 주연을 맡는 것이 24일, 알려졌다. 첫 공동 출연이 되는 아베 사다오, 사토 코이치 등 호화 캐스트 집결해 '정사 씬'도 있고 액션도 있는 하드 보일드 본격 경찰 드라마에 전력 투구의 연기에 도전한 오노는 "할만한 작품...

뮤지움, 오구리 슌이 절규, 특보 영상에 개구리 남자 '판결' 장면도

토모에 료스케의 사이코 스릴러 만화를 배우 오구리 슌 주연으로 실사화하는 영화 '뮤지움'(오오토모 히로시 감독)의 특보 영상이 28일 공개됐다. 40초 영상에서는 잔혹한 살인을 하는 '개구리 남자'의 육성이 처음 선보이고 있으며, 개구리 남자가 자신의 판결로 대상에 형을 집행해 나가는 장면이나 형사·사와무라 역의 오구리가 절규하는 모습 등이 공개되어 있...

오노 마치코가 괴짜 곤충 학자로!? 드라마 '시월십일의 진화론'

여배우 오노 마치코가 2015년 3월 방송 WOWOW 드라마 '시월십일의 진화론'(十月十日の進化論)에 주연을 맡는 것이 22일, 밝혀졌다.제 7 회 WOWOW 시나리오 대상을 수상한 에이 키요시의 동 작품은 마이 페이스로 서투른 곤충 분류학 박사인 스즈(오노)가 임신을 계기로 어머니를 비롯한 주위 사람들에게 점차 마음을 보낸다는 마음 따뜻해지는 스토리....

'고시청률 보장'의 출연진임에도 최저 시청률 기록... 오노 마치코 주연의 게츠쿠 드라마가 대 참패한 이유

2011년부터 2012년까지 방송된 NHK 아침 드라마 '카네이션'의 히로인 역으로 브레이크 해, 금기의 게츠쿠 드라마 '극악 간보'(후지TV 계)의 주연을 맡은 여배우·오노 마치코(32)의 주식이 다소 감소 중이다. 예상된 동 드라마의 시청률이 역대 최악을 기록하며 과거의 불륜 스캔들도 함께 터지며 팬이 떨어져나가 업계의 평가도 엄격해지고 있다고 한다...

오노 마치코, '극악 말괄량이'로 게츠쿠 첫 주연! "정말 나로도 괜찮은건가요?"

4월 스타트의 후지TV 게츠쿠 드라마 '극악 말괄량이'(極悪がんぼ/매주 월요일 21:00~21:54)에 후지TV 연속 드라마 단독 첫 주연이 되는 여배우·오노 마치코을 비롯해 출연자인 시이나 킷페이, 미우라 쇼헤이, 나카 리이사, 타케우치 리키, 이타오 이츠지, 우카지 타카시, 고바야시 카오루, 미우라 토모카즈 등의 럭셔리 배우 9명이 출연하는 것이 4...

에이타, '최고의 이혼' 부활로 역에 몰입. "마음껏 미움받고 싶습니다!"

배우 에이타가 20일, 내년 2월 방송되는 드라마 '최고의 이혼'(후지TV 계)의 특별판 촬영을 실시해, 도쿄 도내의 수록 현장에서 회견식을 가졌다. 신경질적이고 교제가 서투른 샐러리맨·하마사키 미츠오를 다시 맡은 에이타는 "미츠오의 코스프레를 하고 있는 것 같은 이상한 기분입니다."고 말하면서, "시청자 분들에게 마음껏 미움받았으면 헙나다. 일거수 일...

'칸 영화제' 후쿠야마 마사하루 주연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와 미이케 감독의 '짚의 방패'가 공모 출품

가수이자 배우인 후쿠야마 마사하루가 주연을 맡은 영화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そして父になる/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와 배우 오오사와 타카오 주연의 영화 '짚의 방패'(미이케 타카시 감독)가 5월 15일 프랑스 칸느에서 개막하는 '제 66 회 칸 국제 영화제' 경쟁 부문에 출품되는 것이 18일, 밝혀졌다. 후쿠야마는 "국제 영화제 같은 큰 무대에, 지금...

타케이 에미, 마키 요코, 마츠자카 토오리들이 '에란도르 상' 수상

여배우 타케이 에미, 마키 요코, 배우 마츠자카 토오리들이 '2013년 에란도르 상 신인상'을 수상하고 7일 도내에서 열린 시상식에 등장했다.개성적인 분홍색 드레스로 등단한 타케이는 "이런 상을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지난해 3분기 연속 드라마 출연이라는 귀중한 체험을 시켜주었습니다. 드라마가 끝났을 때의 달성감이 몹시 좋았고 중독성이 있으므로, 그 ...

단 미츠는 풋내기!? 2013년 미숙녀 붐이 본격화

지난해 갑자기 브레이크한 그라비아 계의 '음란한 언니' 단 미츠. '일본 제일의 아름다운 32세'로서, TV나 이벤트에서 인기 몰이를 하고 있는 그​​녀는 고혹적인 보디와 적당히 야한 에로스가 인기의 비밀. 그런 단 미츠를 숙녀라고 해도 좋을 것인지는 어려운 부분이지만, 2013년은 섹시한 매력이 가득한 성인 여성들이 최근의 숙녀 붐을 더욱 뜨겁게 할 ...

[주목 드라마 소개]'최고의 이혼' 에이타 주연의 30대 결혼관을 그리는 러브 코미디

배우 에이타가 주연을 맡는 연속 드라마 '최고의 이혼'(후지TV 계)가 10일 방송을 시작한다. 에이타와 오노 마치코, 마키 요코, 아야노 고가 2조의 30대 부부를 연기, 거기로부터 '결혼이란 무엇인가', '부부란 무엇인가', '가족이란 무엇인가'를 경쾌하게 그리는 러브 코메디.에이타는 2년 전에 결혼했지만 아내와 싸움이 끊이지 않는 30세의 샐러리맨...
1 2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7541006
5819
1481620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