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일드35세의고교생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요네쿠라 료코 주연 드라마가 AV와 흡사!? 표절 의혹으로까지 발전

여배우 요네쿠라 료코(37)가 주연을 맡은 드라마 '35세의 고교생'(니혼TV 계)가 13일부터 시작한다. 동 드라마는 전일제 일반 공립 고등학교에 학생으로 편입한 요네쿠라가 연기하는 35세의 수수께끼가 가득한 여성 바바 아야코가 집단 괴롭힘이나 등교 거부 등 현대의 교육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사회파 학원 드라마. '학교 카스트'라는 학생 사이의 하이러...

요네쿠라 료코, 자신의 교복 차림은 "위험해요." 교복차림을 피로

여배우 요네쿠라 료코가 7일, 도쿄 도내에서 개최된 주연 드라마 '35세의 고교생'(니혼TV 계)의 제작 발표 회견에 등장했다. '35세의 여고생'을 연기하는 요네쿠라는 역의 의상인 미니 스커트 블레이저 코트 제복 차림으로 등단, 교복을 입은 심경을 "처음에는 혼자 (유니폼) 피팅했을 때는 '이건 아니잖아'라고 생각했지만, 모두 (다른 학생 역의 젊은이...

와타리 테츠야, 요네쿠라의 교복 차림에 확실한 보증 "어울린다.". '35세의 고교생'으로 연속 드라마 첫 출연

배우 와타리 테츠야가 여배우 요네쿠라 료코 주연으로 4월 스타트의 연속 드라마 '35세의 고교생'(니혼TV 계)에 출연하는 것이 밝혀졌다. 테츠야는 요네쿠라가 연기하는 '35세의 여고생'이라고 하는 옛부터 관계가 있다는 수수께끼 교육위원회 교육장 역으로 등장. 두 사람의 만남은 2008년 방송의 스페셜 드라마 '얼음꽃'(TV아사히) 이래 5년만으로 연속...

요네쿠라 료코, 여고생 역으로 교복 차림 첫 공개. 미니 스커트, 블레이저 코트로 '35세의 고교생' 주연 발탁

4월에 시작하는 드라마 '35세의 고교생'(니혼TV 계)에서 '35세의 여고생' 역에 도전하는 여배우 요네쿠라 료코(37)의 교복 차림이 13일 첫 공개됐다. 포스터 촬영에서 미니 스커트에 블레이저 코트라는 교복 차림을 첫 피로한 요네쿠라는 "교복을 입는 방법이나 여러가지가 그리웠습니다. 마음속으로 피식하고 웃으며 계약​​했습니다."라고 웃으며 대답. ...
1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878751
5708
1484222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