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AKS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시노다 마리코로부터 '사장의 총애'를 강탈! 카사이 토모미의 출세한 인생

AKB48의 특종을 연발하고 있는 '주간문춘'(문예춘추)가 또 다시 폭탄을 투하했다. 발매중인 잡지 5월 2일·9 일 호에서 AKB48의 운영 회사 'AKS' 사장·쿠보타 야스시의 맨션에 졸업을 앞둔 인기 멤버 카사이 토모미가 투숙했다고 보도된 것이다 . 사진도 다수 게재되고 있어 주위를 경계하면서 쿠보타 사장의 맨션 앞 거리를 걸으며 집으로 데리고 들...

AKB48 창시자의 '검은 과거'를 고발! '슈칸 신쵸'에 AKB48 사무소 법적 대응으로 맞수

13일 발매의 '주간 신쵸'(신초샤)가 "'인형'의 연금술 시대의 총아 '아키모토 야스시' 연구 'AKB48의 원점이 된 '송금 사기'의 돈!"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해, 이 기사에 대해 office48이 사실 무근으로 법적 조치를 구성해 맞설 예정임을 발표했다.office48은 AKB의 창시자중 한 사람인 시바 고타로(芝幸太郎)가 대표를 맡고 있는 ...

AKB48의 개런티 격차! 1회 공연 '5,000엔'은 합리적인 금액?

AKB48의 연구생 1회 공연 당 개런티가 종합 프로듀서 아키모토 야스시의 입에서 "5,000엔 정도."라고 밝혀졌다. BS-TBS의 토크 프로그램 'みんな子どもだった'에 출연한 아키모토는 사회자인 쿠라모토 사토시에게 맴버들의 개런티에 대한 질문에 대해 "연구생은 용돈 정도. 인기 멤버라던가 일이 겹치는 사람들은 개런티가 높다든가. 격차가 있는 것 같아...

AKB48의 호화 스폰서 접대 이벤트에 비난의 함성들이! 베개 영업 의혹도 재연으로......

5월 19일 토요일. 지금 가장 바쁜 아이돌 그룹 AKB48의 주요 구성원이 시나가와에 집결했다고 한다. 그날 그랜드 프린스 호텔 뉴 타카나와, 그녀들의 라이브를 포함한 이벤트가 극비리에 진행된 것이다. 일반적으로 공개되지 않은 클로즈드인 이벤트로 초대장을 가지고 있는 사람밖에는 입장하지 못했지만, 방문자가 트위터에 "오늘은 쿄라쿠 주최의 AKB 라이브...
1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30492
3500
1540351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