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W의비극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타케이 에미의 오만한 텐구상에 업계내는 야유하는 소리로 가득?

2011년 세상을 석권한 것은 AKB48뿐만이 아니었다. 소속사의 열렬한 푸쉬를 받으며 연일 미디어에 계속 등장하며 '촌뜨기 신인'에서 불과 일년내에 '거물 여배우의 반열'을 이루어버린 것이 약관 18세의 타케이 에미이다.그 활약상은 굉장하다. CM 계약수는 금년 말에 같은 오스카 프로모션의 대선배이자, CM계의 여왕이라는 이름을 자처해온 우에토 아야를...

타케이 에미, 섹시 의상으로 댄스를 선보이며 여자끼리의 장렬한 배틀을 그린 드라마 'W의 비극'

여배우 타케이 에미가 26일부터 시작하는 드라마 'W의 비극'(TV아사히 계)에서 섹시한 의상으로 댄스 장면을 선보이고 있는 것이 16일 밝혀졌다. 1인 2역을 맡아 '골든 첫 주연'에 도전하는 타케이는 대재벌의 영애·와츠지 마코와 쇼 퍼브의 댄서 쿠라사와 사츠키와의 대조적인 두 사람의 히​​로인을 연기하고 있어 섹시한 드레스 모습은 쿠라사와를 사칭하는...

고리키 아야메, 왕따 역으로 타케이 에미와 다시 팀을. 드라마 'W의 비극'에 우정 출연

여배우 고리키 아야메가 4월부터 시작하는 타케이 에미 주연의 연속 드라마 'W의 비극'(TV아사히 계)에 우정 출연하는 것이 8일, 밝혀졌다. 고리키와 타케이는 지난해 4월 타케이의 첫 주연 드라마 '아스코마치'(TBS 계)에서도 공동 출연한 바있으며, 지난해부터 대히트 하고 있는 젊은 여배우 2명의 '재 결성'이 실현된다. 또한 타케이의 상대역으로 키...

타케이 에미, 골든 첫 주연으로 1인 2역에 첫 도전 드라마 'W의 비극'에 발탁

여배우 타케이 에미가 4월 스타트의 연속 드라마 'W의 비극'(TV아사히 계)로 '골든 첫 주연'을 맡아 1인 2역에 첫 도전하는 것이 16일 밝혀졌다. 골든 첫 주연에 '책임의 무게도 느끼고 있습니다."라고 하는 타케이가 연기하는 것은 대재벌의 따님과 쇼 퍼브의 댄서라는 대조적인 2명의 히로인. "자신의 연기의 경험치도 시험 받고 있는 것 같은 생각이...
1 2



구글검색창


통계 위젯 (화이트)

138630
2662
1511509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95